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북부지방산림청, 산림교육 운영사업 본격 착수...대국민 산림교육서비스 제공 실시

유아숲체험프로그램 및 찾아가는 숲해설 프로그램 운영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3/09 [11:33]

북부지방산림청, 산림교육 운영사업 본격 착수...대국민 산림교육서비스 제공 실시

유아숲체험프로그램 및 찾아가는 숲해설 프로그램 운영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3/09 [11:33]

▲ <사진제공=북부지방산림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3월부터 11월까지 북부지방산림청은 올해 약 41억원의 예산을 투입, 관내 유아·청소년·일반인 등 약 38만명의 국민들에게 산림교육전문가의 숲체험을 통한 정서 함양, 탄소중립, 산림문화·휴양 등 고품질의 산림교육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유아숲지도사는 국립유아숲체험원 내 방문 유아들을 대상으로 숲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도시숲, 국민의 숲, 명품 숲, 숲길 등 각종 산림복지시설에 배치된 숲해설가는 유아·청소년·일반인뿐만 아니라, 숲을 찾기 어려운 분들을 위해 학교숲, 노인복지센터, 치매안심센터, 다문화센터 등을 직접 찾아가서 숲해설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그간 산림교육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산림교육 운영사업에 제한점이 있어 대면수업이 어려울 경우 산림교육 동영상 및 체험키트 배부 등 비대면 프로그램을 병행하여 운영했다. 

 

임하수 북부지방산림청장은 “국민들이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숲에서 치유 받고 완전한 일상회복으로의 전환에 한 발짝 더 다가갈 수 있게 품질 높은 산림교육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우수한 산림복지전문업체와 긴밀하게 협업하여 내실 있는 산림교육 운영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starts forest education operation project in earnest...Provision of forest education service to the public

 

Operating a visiting forest commentary program, including a forest commentator for children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From March to November, the Northern Forest Service invested about 4.1 billion won this year, and provided about 380,000 people, including infants, teenagers and the general public, to cultivate emotions through forest experience by forest education experts, It announced that it would provide high-quality forest education services such as carbon neutrality, forest culture and recreation.

 

Accordingly, forest guides for young children plan to operate a forest experience program for young children visiting the National Forest Experience Center for Children, and forest interpreters assigned to various forest welfare facilities such as urban forests, people's forests, luxury forests, and forest trails For those who have difficulty finding forests, as well as teenagers and ordinary people, they will visit school forests, senior welfare centers, dementia care centers, and multicultural centers to operate forest commentary programs.

 

In the meantime, forest education has been operated in parallel with non-face-to-face programs such as distribution of forest education videos and experience kits when face-to-face classes are difficult due to limitations in the forest education operation business due to the COVID-19 pandemic.

 

Im Ha-su, head of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said, “An excellent forest welfare specialist company so that people can enjoy the benefits of high-quality forest education services so that people can heal their tired bodies and minds from COVID-19 in the forest and take a step closer to a complete daily recovery. We will work closely with the Ministry of Forestry to promote a substantial forest education operation project.”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원주시, 북부지방산림청, 숲해설사, 유아, 청소년, 노인, 다문화, 일상회복, 프로그램, 산림교육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환경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