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정환 원주환경청장, 화학테러·사고 공동대응 위한 업무협약 체결

김 청장 "군사 접경지역의 유독물질 방재 처리 시너지 효과 기대"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5/16 [10:05]

김정환 원주환경청장, 화학테러·사고 공동대응 위한 업무협약 체결

김 청장 "군사 접경지역의 유독물질 방재 처리 시너지 효과 기대"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5/16 [10:05]

▲ <사진제공=원주지방환경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지난 15일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이 청사 3층 회의실에서 육군 제36보병사단과 '강원지역 화학테러·사고 공동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 청장은 육군 제36보병사단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강원지역 내 화학테러·사고에 신속·효과적 대응을 위해 탐지·분석 장비 등을 상호협조하고 유기적 협력관계를 유지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화학테러·사고 대응을 위한 실무협의체를 구성·운영해 상시 연락 및 협력체계를 유지하고, 반기 1회 이상의 합동훈련 등을 통해 각 기관 탐지·분석 장비 등을 상호 협조·운용해 화학테러·사고에 신속히 대응하는 체계를 마련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매년 정기적인 합동훈련과 실무 협력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은 “군사 접경지역인 강원도에서 대규모 화학테러·사고 발생시 양 기관의 장비를 총동원하여 신속한 유독물질 방재 처리에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Jeong-hwan, head of the Wonju Environment Agency, signed a business agreement for joint response to chemical terrorism and accidents

 

Commissioner Kim "Expecting synergistic effect of toxic substance disaster prevention treatment in the military border area"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On the 15th,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Director Kim Jeong-hwan announced that he ha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Army's 36th Infantry Division to jointly respond to chemical terrorism and accidents in the Gangwon region at the meeting room on the 3rd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Through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Army's 36th Infantry Division, Commissioner Kim agreed to mutually cooperate with detection and analysis equipment and maintain an organic cooperative relationship in order to quickly and effectively respond to chemical terrorism and accidents in the Gangwon region.

 

Accordingly, a working-level consultative body for response to chemical terrorism and accidents is formed and operated to maintain constant contact and cooperation system, and mutual cooperation and operation of detection and analysis equipment of each agency through joint training at least once a half year to prevent chemical terrorism. It was decided to establish a system to respond quickly to accidents. The two organizations plan to continue regular joint training and practical cooperation every year.

 

Kim Jeong-hwan, head of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said, "In the event of a large-scale chemical terrorism or accident in Gangwon-do, a military border area, we expect that there will be a synergistic effect in promptly handling toxic substances by mobilizing equipment from both institutions."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원주시,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 화학테러, 사고, 육군, 36보병사단, 공동대응, 업무협약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