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성충기 돌발해충 확산방지·피해 최소화 협업방제 총력

민관 합동으로 방제요원 15명, 방제차량 7대, 드론 13대를 투입해 240ha를 방제할 예정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7/18 [10:37]

양주시, 성충기 돌발해충 확산방지·피해 최소화 협업방제 총력

민관 합동으로 방제요원 15명, 방제차량 7대, 드론 13대를 투입해 240ha를 방제할 예정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7/18 [10:37]

▲ 방제<사진제공= 기술지원과 식량작물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주시는 오는 8월 19일까지 돌발해충 확산방지·피해 최소화를 위해 집중 협업방제 기간으로 정하고 방제에 적극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방제는 신속한 방제를 위해 지역책임담당제로 운영되며 시 기술지원과, 산림휴양과, 공원사업과, 읍면동, 은현농협, 남면농협 등 민관 합동으로 방제요원 15명, 방제차량 7대, 드론 13대를 투입해 240ha를 방제할 예정이다.

 

주요 방제 대상은 여름철 고온다습한 환경에 기승을 부리는 미국 선녀벌레, 갈색날개매미충, 꽃매미, 매미나방, 미국흰불나방 등 5종이다.

 

돌발해충은 잎을 갉아 먹고 수액을 빨아 먹어 나무를 말라 죽게 하고 왁스 물질을 분비해 외관상 혐오감을 주며 그을음병을 유발해 농림지와 생활지에 피해와 민원을 초래한다.

 

시 관계자는 “돌발해충을 적기에 방제하지 않으면 농작물 품질 저하로 농민들에게 큰 어려움을 줄 수 있으니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6월과 7월 돌발해충 약충기 협업방제 기간에 농경지, 산림지, 공원, 도로, 학교 등 94.6ha에 공동방제를 실시한 바 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City, full efforts to prevent the spread of sudden adult pests and minimize damage through collaborative control

 

15 control personnel, 7 control vehicles, and 13 drones will be deployed jointly between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to clear 240ha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Yangju announced that until August 19th, to prevent the spread of sudden pests and minimize damage, they set a period for intensive collaborative control and actively started control.

 

This control is operated as a regional responsibility system for rapid control, and 15 control personnel, 7 control vehicles, 13 drones, etc. It is planned to control 240 ha by putting in

 

The main control targets are five species, including the American fairy beetle, the brown-winged cicadas, flower cicadas, the cicadas moth, and the American white fire moth, which thrive in high-temperature and high-humidity environments in summer.

 

Sudden pests gnaw leaves and suck sap, which causes trees to dry out and secretes wax substances to give a disgusting appearance and cause soot disease, causing damage and civil complaints in agricultural and livelihood areas.

 

A city official said, "If we do not control the pests in a timely manner, we will do our best to control them as it can cause great difficulties to farmers due to the deterioration of crop quality."

 

Meanwhile, the city conducted joint control on 94.6ha of agricultural land, forest land, parks, roads, and schools during the collaborative control period during the sudden pest infestation in June and July.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양주시, 돌발해충, 확산방지, 피해, 최소화, 협업방제, 적극, 총력, 드론, 방제차량, 고온, 다습, 여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