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지오투어링’...한탄강 세계지질공원 탐방

포천 한탄강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프로그램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7/15 [14:38]

포천시, ‘지오투어링’...한탄강 세계지질공원 탐방

포천 한탄강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프로그램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7/15 [14:38]

▲ 포천시 지오투어링 개최<사진제공= 한탄강사업소 지질공원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포천시는 오는 16일부터 11월 6일까지 버스로 포천의 지질명소를 탐방하는 ‘지오투어링’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오투어링은 3개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지질공원해설사와 함께 버스를 타고 지질명소를 탐방하는 ‘지오버스투어링’과 비둘기낭폭포 비공개 내부 협곡을 탐방하는 ‘비둘기낭의 문이 열리다’, 해설사와 함께 한탄강 주상절리길을 탐방하는 ‘웰니스 지오트래킹’이 있다.

 

‘지오버스투어링’은 오는 16일부터 10월 23일까지 매달 2·3·4주 토·일요일에 운영하며, 비둘기낭폭포, 화적연, 멍우리 협곡 등을 지질공원해설사와 함께 이동하며 투어하는 프로그램이고, 참가비는 1인당 3,000원이다.

 

‘비둘기낭의 문이 열리다’는 상시 개방하지 않는 비둘기낭폭포의 내부협곡을 탐방하는 특별 프로그램으로 오는 8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특별 운영하며, 참가비는 1인당 5,000원이다.

 

‘웰니스 지오트래킹’은 오는 10월 8일부터 11월 6일까지 매주 토·일요일에 한탄강 주상절리길 중 비둘기낭 순환 코스를 지질공원해설사와 함께 탐방하며, 참가비는 1인당 3,000원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으로 한탄강의 아름다운 화산지형의 신비로움을 더욱 가까이서 체험할 수 있어 특별하다.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 City, ‘Geo-touring’… Exploring Hantangang Global Geopark

 

Pocheon Hantangang River Living Cultural Heritage Utilization Program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Pocheon City announced that it will operate ‘Geotouring’ to explore Pocheon’s geological sites by bus from the 16th to the 6th of November.

 

Geotouring consists of three programs. 'Geobus Touring' to explore geological attractions on a bus with a geopark commentator, 'Pigeonginang's Door Open' to explore the undisclosed canyon of Pigeonang Falls, and 'Wellness Geotracking' to explore the Hantangang Columnar Joint Trail with a commentator 'There is

 

'Geobus Touring' is a program that operates on Saturdays and Sundays every 2nd, 3rd, and 4th weeks from the 16th to October 23rd, and tours Pigeonnang Falls, Hwajeokyeon, and Meonguri Gorge with a geopark commentator. The participation fee is 3,000 won per person.

 

‘The Doors of Pigeonsangang’ is a special program that explores the inner canyon of Pigeongginang Falls, which is not normally open.

 

‘Wellness Geo-Tracking’ will visit the Pigeonnang Circulation Course along the Hantangang Columnar Joint Trail every Saturday and Sunday from October 8th to November 6th with a geopark commentator, and the participation fee is 3,000 won per person.

 

A city official said, “This program is special because you can experience the mysticism of the beautiful volcanic topography of the Hantangang River up close. We look forward to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포천시, 지질명소, 지오투어링, 비둘기낭, 한탄강, 주상절리길, 내부협곡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