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주환경청, ‘토석채취 사업장 환경관리’ 세미나 개최

사업장 관리방안 및 우수사례 공유, 현장 애로사항 청취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6/29 [09:49]

원주환경청, ‘토석채취 사업장 환경관리’ 세미나 개최

사업장 관리방안 및 우수사례 공유, 현장 애로사항 청취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6/29 [09:49]

▲ <사진제공=원주지방환경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지난 28일 원주지방환경청은 청사 1층 대강당에서 ‘토석채취 사업장 환경관리’를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토석채취 사업장, 환경영향평가대행업체, 전문기관 등 담당자 약 30명이 참석해 환경관리 방안 및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현장의 애로사항 등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한국환경연구원은 ‘폐석분토사의 적정관리를 위한 대안’을 주제로 토석채취 사업장 침사지 등에서 발생하는 폐석분의 관리방안에 대해 발표하였으며, 충주시 소재 삼일산업에서는 사업장 환경관리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발표 이후에는 참석자 토론을 통해 소음‧진동 및 흙탕물 발생 저감 등 토석채취로 인한 주변 환경영향 최소화 방안을 함께 논의하고,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은 “이번 세미나가 토석채취 사업장의 환경친화적 관리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사업자의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을 당부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onju Environmental Office, held a seminar on ‘environmental management of earth and stone extraction sites’

 

Sharing workplace management plans and best practices, listening to on-site difficulties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On the 28th,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Office announced that it held a seminar on the theme of 'environmental management of earth and stone extraction sites' in the auditorium on the first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In this seminar, about 30 people in charge from soil collection sites,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agencies, and specialized organizations attended to share environmental management plans and best practices, and had time to discuss difficulties at the site.

 

First, the Korea Environmental Research Institute presented a management plan for waste-rock generated from grit pits at the earth-stone collection site under the theme of 'Alternatives for Appropriate Management of Waste-rock Dust Sand', and Samil Industries located in Chungju City shared best practices for environmental management at the business site. . After the presentation, discussions were held with attendees to discuss ways to minimize the impact on the surrounding environment due to earth and stone extraction, such as reducing noise, vibration and muddy water, and listening to various opinions from the field.

 

Kim Jeong-hwan, head of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Office, said, “I hope this seminar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raise awareness of the environment-friendly management of earth and stone extraction sites,” and requested active interest and efforts from operators.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원주지방환경청, 세미나, 한국환경연구원, 토석채취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환경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