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주환경청, 국가하천 실시간 모니터링 시범운영 실시

감시용 카메라 669개·상황실 설치, 수재해 선제 대응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6/29 [10:40]

원주환경청, 국가하천 실시간 모니터링 시범운영 실시

감시용 카메라 669개·상황실 설치, 수재해 선제 대응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6/29 [10:40]

▲ <사진제공=원주지방환경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오는 7월 3일부터 원주지방환경청이 기후변화에 대한 수재해 등 신속한 대응역량 강화를 위해 추진중 ‘국가하천 실시간 모니터링체계 구축사업’의 시범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가하천 실시간 모니터링체계 구축사업’은 국가하천 894㎞(9개 하천: 한강, 북한강, 섬강, 평창강, 소양강, 홍천강, 원주천, 달천, 양구서천)에 약 210억 원을 투입해 감시용 카메라 669개와 모니터링 상황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기후변화로 인한 수재해 위험으로부터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국가하천 관리 사각지대 해소 등 관리능력 강화를 위해 추진 중인 사업으로 시범운영을 거쳐 2023년 7월말 준공 예정이다.

 

시범운영은 국가하천 주요지점에 설치된 감시용 카메라(CCTV)의 영상정보를 원주지방환경청 내 설치된 홍수대책상황실에서 지점별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 여부 및 표출영상에 대한 오작동 여부 등 집중 점검을 통해 효율성과 정확성을 높여 금년 홍수기부터 활용하게 된다. 아울러, 9월말 한강홍수통제소에 설치되는 통합시스템과 연계하고, 장기적으로 지자체에서 운영 중인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배수문 원격제어 및 영상정보 제공)’과 연계하여 모니터링체계를 고도화할 계획이다.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은 “본 사업이 완료되면, 여름철 태풍 및 집중호우 시에도 홍수취약지구 등에 대한 실시간 확인이 가능해져 대규모 홍수피해를 사전에 방지하고 최소화할 수 있으며, 평상시에도 하천의 불법 이·점용과 쓰레기(폐기물) 무단 투기 단속 등 국가하천 관리역량이 크게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onju Environment Agency, pilot operation of real-time monitoring of national rivers

 

669 surveillance cameras, installation of situation rooms, preemptive response to water disasters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From July 3rd,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announced that it will start a pilot operation of the 'National River Real-time Monitoring System Establishment Project', which is being promoted to strengthen the rapid response capacity to climate change and flood disasters.

 

The 'National River Real-time Monitoring System Establishment Project' is an investment of about KRW 21 billion for 894 km of national rivers (9 rivers: Han River, Bukhangang River, Seom River, Pyeongchang River, Soyang River, Hongcheon River, Wonju Stream, Dalcheon River, Yanggu Seocheon River), and surveillance camera 669 It is a project to install dogs and monitoring situation rooms. It is a project being promoted to preemptively respond to the risk of water disasters caused by climate change and to strengthen management capabilities, such as resolving blind spots in national river management.

 

The trial operation is to improve efficiency and accuracy through intensive inspection of video information from surveillance cameras (CCTV) installed at key points of national rivers, such as whether real-time monitoring is possible for each point in the flood control situation room installed in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and whether there is a malfunction in the displayed video. It will be used from this year's flood season. In addition, it plans to upgrade the monitoring system in connection with the integrated system installed at the Han River Flood Control Center at the end of September, and in the long term, in connection with the ‘Smart Flood Management System (remote control of drainage gates and provision of video information)’ operated by local governments.

 

Kim Jeong-hwan, head of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Office, said, “If this project is completed, it will be possible to check flood vulnerable areas in real time even during summer typhoons and torrential rains, preventing and minimizing large-scale flood damage in advance, and illegal use and occupation of rivers even in normal times. “We expect that the national river management capabilities will be greatly strengthened, such as cracking down on illegal dumping of garbage (waste).”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원주지방환경청, 국가하천, 실시간, 모니터링, 구축사업, 수재해, 대응, 기후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환경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