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정환 원주환경청장, 안전한국훈련 환경재난 대응체계 점검

수질오염 및 유해화학물질 사고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실시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6/08 [09:51]

김정환 원주환경청장, 안전한국훈련 환경재난 대응체계 점검

수질오염 및 유해화학물질 사고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실시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6/08 [09:51]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 <사진제공=원주지방환경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지난 7일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이 안전한국훈련 기간 중 환경분야 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하기 위해 수질오염사고 대응 현장훈련과 유해화학물질 유출사고 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수질오염사고 대응 현장훈련은 원주취수장 12km 상류인 횡성군 진천1교 일대에서 실시하며, 김 청장을 비롯한 원주지방환경청, 횡성군, 횡성경찰서, 횡성소방서, 한국환경공단 등 5개 기관 60여명이 참여했다.

 

유류 이송차량이 전복돼 경유가 하천으로 유입된 상황을 가정해 유관기관 사고전파, 유류 확산 차단선 구축 및 유류 제거, 드론을 통한 오염확산 실시간 감시 등이 이루어졌으며, 수질오염사고 대응체계 전반을 점검했다.

 

또한 유해화학물질 유출사고 대응 도상 훈련은 횡성 우천산업단지 인근 야산의 산불 확산으로 산단 내 유해화학물질 탱크 파손 및 질산 누출 상황을 가정해 화학사고상황공유앱을 이용해 실시했으며, 원주지방환경청, 충주화학재난방재센터, 횡성군 등 6개 기관 및 기업체가 참여했다.

 

각 기관 및 기업체는 화학사고상황공유앱을 통해 조치사항을 시간대별로 보고하고 사고상황을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모의훈련을 통해 초기대응의 신속성 및 상호 협력체계의 적정 작동 여부를 집중 점검했다.

 

김정환 청장은 “이번 환경분야 재난 대응 훈련 결과를 바탕으로 사고대응 담당자의 역량을 키우고 관계기관과의 협력체계를 보완·강화하여 각종 환경사고로부터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견고한 대응체계를 갖추겠다”고 전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Jeong-hwan, Director of the Wonju Environmental Office, inspects the environmental disaster response system for safe country training

 

Conducting joint training with related organizations in preparation for water pollution and hazardous chemical accidents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On the 7th, Kim Jeong-hwan,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announced that it conducted on-site training to respond to water pollution accidents and road training to respond to hazardous chemical spills to check the disaster response system in the environmental field during the safe country training period.

 

On-site training to respond to water pollution accidents was conducted in the area of Jincheon 1st Bridge, Hoengseong-gun, 12km upstream of the Wonju water intake, and about 60 people from 5 organizations including Commissioner Kim,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Hoengseong-gun, Hoengseong Police Station, Hoengseong Fire Station, and Korea Environment Corporation participated.

 

Assuming a situation where an oil transport vehicle overturned and diesel flowed into the river, accident propagation to related organizations, establishment of oil diffusion barriers and oil removal, and real-time monitoring of contamination spread through drones were conducted, and the overall water pollution accident response system was inspected. did.

 

In addition, on-the-road training to respond to hazardous chemical leakage accidents was conducted using a chemical accident situation sharing app, assuming a hazardous chemical tank damage and nitric acid leakage situation in the industrial complex due to the spread of forest fire in the mountains near the Ucheon Industrial Complex in Hoengseong.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Chungju Chemical Six organizations and businesses, including the Disaster Prevention Center and Hoengseong-gun, participated.

 

Through the chemical accident situation sharing app, each institution and company reported actions by time slot, shared the accident situation in real time, and intensively checked the promptness of the initial response and the proper operation of the mutual cooperation system through mock training.

 

Commissioner Kim Jeong-hwan said,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environmental disaster response training, we will develop the capacity of accident response personnel and supplement and strengthen the cooperative system with related organizations to establish a solid response system that can relieve the public from various environmental accidents." .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원주지방환경청, 김정환, 원주지방환경청장, 안전한국훈련, 환경재난, 수질오염, 유해화학물질, 유출, 사고, 합동훈련, 횡성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