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동연 지사, 7번째 ‘맞손토크’...“가평군 110억원 통 큰 지원 약속”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5/26 [18:35]

김동연 지사, 7번째 ‘맞손토크’...“가평군 110억원 통 큰 지원 약속”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5/26 [18:35]

▲ 김동연 지사, 7번째 ‘맞손토크’...“가평군 110억원 통 큰 지원 약속”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가평]

 

기자: 26일 오전 경기도와 가평군은 가평 자라섬에서 관광산업 활성화와 지역 현안에 대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맞손토크’를 개최했습니다.

 

행사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서태원 가평군수, 임광현 도의원, 김종성 의원을 비롯한 군의원들, 관광 산업종사자 및 지역주민 등 180여명이 참석해 활발한 의견을 나눴습니다.

 

토크는 1부, 2부로 나눠서 진행됐으며, 1부에서는 관광산업을 주제로 관내 관광지·야영장·펜션 대표들이 나와 여러 가지 현안들을 건의했습니다.

 

또한, 도내 노인학교, 교육청 등 다양한 단체의 유치 필요성을 제기하는 등 가평 현실의 문제점 해결을 위한 토론도 진행했습니다.

 

이어 2부에서는 지역현안을 주제로 가평문화예술회관 건축 및 리모델링, 북한강 천년뱃길 조성 등 다양한 주민숙원 사업에 대해 도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모든 질의가 끝난 후 김동연 지사는 대표들과 지역주민이 건의한 내용에 대해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경기도의 지원이 가능한 사안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김동연 지사: 오늘 제가 이렇게 약속드린 금액을 지금 대충 계산하니깐 110억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또 추가로 더 검토를 하겠고요.

 

여러분 제가 지금 지원을 약속드리는 거는 뭐 다 아시고 고마운 마음에서 하신 얘기지만 저희 군민들이 낸 세금입니다. 우리 도민들이 내주신 세금입니다. 

 

제가 할 일은 그 세금을 걷어서 우리 도민들에게 가장 효과적으로 쓸 수 있고 효과 낼 수 있고 안전하고 삶의 질 높일 수 있는 우선순위를 정해서...

 

기자: 서태원 군수는 김동연 지사의 통 큰 약속에 감사하다는 뜻을 전하며, 오늘 군민들이 제시한 건의들을 가평군도 함께 고민하고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서태원 군수: 오늘 지사님과 함께하는 맞손토크. 군민들이 진짜 무엇을 원하는지를 쭉 느꼈습니다. 오늘 좋은 사례 발표도 하셨고 좋은 질의도 해주셨고 좋은 건의를 해주셨어요. 

 

이 건의 내용 중에 지사님께서 통 큰 약속도 해 주셨고 또, 돌아가셔서 좀 더 연구해보시겠다 하는 내용 그 부분도 저희 군에서도 함께 고민하고 노력하겠습니다. 

 

기자: 약 2시간 동안 진행된 토크가 끝난 후 김동연 지사와 서태원 군수는 지역 주민들과 기념 촬영을 가지며, 행사는 마무리됐습니다.

 

브레이크뉴스 김현우입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vernor Kim Dong-yeon, the 7th ‘face-to-face talk’…“Gapyeong-gun promises to support 11 billion won”

 

[Reporter Kim Hyun-woo = Gapyeong]

 

Reporter: On the morning of the 26th, Gyeonggi-do and Gapyeong-gun held a 'hand-to-hand talk' on Jaraseom Island in Gapyeong to find ways to revitalize the tourism industry and address local issues.

 

About 180 people attended the event, including Gyeonggi Governor Kim Dong-yeon, Gapyeong County Mayor Seo Tae-won, provincial councilor Lim Kwang-hyeon, and Kim Jong-seong and other county council members, tourism industry workers and local residents.

 

The talk was divided into part 1 and part 2. In part 1, representatives of tourist attractions, campgrounds, and pensions in the jurisdiction came out on the theme of the tourism industry, supporting comprehensive real estate tax separation, designating auto camping & glamping special zones to attract weekday tourists and campers, Suggestions were made to crack down on unregistered and unauthorized camping sites and seek ways to nurture them.

 

In addition, discussions were held to solve problems in Gapyeong, such as raising the necessity of attracting various organizations such as senior schools and education offices in the province.

 

In the second part, they talked about local issues, and helped with various projects that residents wanted, such as the construction of the Gapyeong Culture and Arts Center and remodeling of the stage facilities, maintenance of the athletics track and elastic pavement at the Gapyeong Sports Complex, the creation of a millennial waterway in the Bukhangang River, and the remodeling of the Saekhyeon Tunnel. Requested dimensional support.

 

After all the inquiries were over, Governor Kim Dong-yeon promised to actively review the suggestions made by the representatives and local residents and actively support issues for which Gyeonggi-do can support.

 

Governor Kim Dong-yeon: If I roughly calculate the amount I promised today, it seems to be about 11 billion. I'll do a further review.

 

Everyone, you know everything that I promise to support right now, and I said it with a grateful heart, but it is the tax that our military people paid. It is a tax paid by our people.

 

What I have to do is collect the tax and set priorities that can be used most effectively and effectively for our citizens, and that can be safe and improve the quality of life...

 

Reporter: Seo Tae-won, county governor, expressed his gratitude to Governor Kim Dong-yeon for his great promise, and said that Gapyeong-gun would consider and work together to resolve the suggestions presented by the county people today.

 

Taewon Seo: Hand-to-hand talk with the governor today. I always felt what the military people really wanted. He presented good cases today, asked good questions, and made good suggestions.

 

Among the contents of this proposal, the governor made a big promise and also said that he would do more research after he died, and we will also think about it and work hard together.

 

Reporter: After the talk, which lasted for about two hours, Governor Kim Dong-yeon and Seo Tae-won County Governor took a commemorative photo with local residents, and the event ended.

 

This is Breaknews Kim Hyun-woo.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가평군, 맞손토크, 자라섬, 경기도, 서태원, 김동연, 관광사업, 지역 현안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