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소상공인 대상 긴급난방비 신청 접수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3/03 [10:23]

가평군, 소상공인 대상 긴급난방비 신청 접수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3/03 [10:23]

▲ [사진=신상석 기자] 가평군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가평] 가평군은 오는 13일부터 소상공인 대상 긴급난방비 신청을 받는다고 3일 밝혔다.

 

신청은 오는 22일까지 사업자 대표 주민등록 거주지 읍면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이루어지며, 사업자 본인이 직접 신청해야 한다.

 

지원대상은 신청시작 전일 기준 군에 3개월 이상 주소 및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이며, 각종 소상공인 지원사업 제외업종은 제외된다.

 

난방비는 20만원의 지역화폐카드로 지급되는 만큼 신청 전, 가평지역화폐카드 회원 가입 및 발급이 필수이며 자세한 사항은 군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 긴급난방비 지원 계획 공동발표 <사진제공=가평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앞서 군과 군의회는 지난 달 15일 난방비 폭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 생활안정을 위해 긴급난방비 지원 공동합의문을 발표한바 있다.

 

지원대상은 관내 총 1만209가구(개소)에 20억8000여만 원으로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층 3450가구에 20만원을, 경로당․아동시설․장애인시설․보육시설 등 난방취약시설 204개소에 40만원을 각각 지원키로 했다.

 

또한, 정부나 경기도 지원을 받지 못하는 관내 소상공인 6555개소에 20만원을 지원하되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가구인 소상공인에게는 중복해 지급되지 않는다.  

 

긴급난방비는 실지급 대상 자료 추출 및 예비비 편성, 중복자료 검토 등 행정절차를 거쳐 지역화폐로 지원된다. 

 

서태원 군수는 “이번 긴급난방비 지원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지나온 소상공인 경영을 재기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을 위한 정책과 지원에 소홀함이 없도록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receiving emergency heating cost applications for small businesses

 

[Reporter Kim Hyun-woo = Gapyeong-gun] Gapyeong-gun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will accept applications for emergency heating expenses for small businesses from the 13th.

 

The application is made through the Eup, 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f the business representative's resident registration residence until the 22nd, and the business owner must apply in person.

 

Targets for support are small businesses with an address and business place in the county for more than 3 months as of the day before the start of application, and industries excluded from various small business support projects are excluded.

 

Since heating costs are paid with a local currency card of 200,000 won, it is essential to sign up for and issue a Gapyeong regional currency card before applying. Details can be found on the county office website.

 

Previously, on the 15th of last month, the county and the county council announced a joint agreement to support emergency heating costs to stabilize the livelihood of citizens suffering from skyrocketing heating costs.

 

A total of 10,209 households (places) in the city received about KRW 2.08 billion, and 3,450 low-income households, including basic livelihood security recipients and the next lowest class, received KRW 200,000, and 204 facilities with poor heating, such as senior citizens' centers, children's facilities, facilities for the disabled, childcare facilities, etc. It was decided to support 400,000 won each.

 

In addition, 200,000 won is provided to 6,555 small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that do not receive support from the government or Gyeonggi-do.

 

Emergency heating expenses are supported in local currency through administrative procedures such as extracting data subject to actual payment, organizing reserve funds, and reviewing redundant data.

 

County Mayor Seo Tae-won said, “I hope that this emergency heating cost support will help small businesses recover from difficult times due to COVID-19.”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가평군, 소상공인, 긴급난방비, 가평군의회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