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명기 횡성군수, 지자체 최초 건(健)중년 선언...실천 선포식 개최

65~70세의 고령인구 인식전환 목표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2/23 [16:39]

김명기 횡성군수, 지자체 최초 건(健)중년 선언...실천 선포식 개최

65~70세의 고령인구 인식전환 목표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2/23 [16:39]

▲김명기 횡성군수 <사진제공=횡성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횡성] 지난 22일 김명기 횡성군수는 저출산 및 고령화, 지방소멸 등 인구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해법으로 65~70세의 고령인구를 건(健)중년으로 선언하고 인구 인식 개선에 대한 공감과 관심을 이끌어내기 위해 횡성문화예술회관에서 ‘건(健)중년 실천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명기 군수와 김영숙 의장 및 횡성군의원, 강원도의원,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선포식은 식전 행사와 1부 기념식&선포식, 2부 횡성인구아카데미로 진행됐다. 식전행사로는 횡성군 홍보대사인 가수 허민영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1부에서는 군민 인터뷰 영상 시청 및 건중년 실천 선언문 낭독, 퍼포먼스가 펼쳐졌고, 2부에서는 인구와 미래 정책연구원 이승우 강사의 인구아카데미 강연으로 이어졌다. 

 

한편, 건(健)중년은 횡성군이 65세~70세의 고령인구를 새롭게 정의해 이들이 활발하게 일을 할 수 있는 생산가능인구이자 여가‧문화활동 및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 활동을 통해 활기찬 삶을 열어가는 세대로서 인식될 수 있도록, 사회 구성원들의 의식 개혁을 목표로 하고있다.

 

김명기 군수는 “건(健)중년 선언은 중년의 위상을 다시 세우고, 중년의 가치를 재조명하며 나아가 중년에 대한 사회적 인식 자체를 변화시키는 전환점이 될 것이다. 우리 군의 시도가 인구 문제를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보고 해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아울러, 이 땅의 모든 건(健)중년을 응원하며, 건(健)중년이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가기 위해 우리 군에서도 앞장서 나가겠다.” 라고 전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engseong-gun Kim Myeong-gi, the first local government to declare middle-age... held a declaration ceremony

 

Goal for changing the perception of the elderly population between the ages of 65 and 70

 

[Reporter Nam Sang-hoon = Hoengseong] On the 22nd, Hoengseong County Governor Kim Myeong-ki declared the elderly population aged 65 to 70 years old as middle-aged as a solution to solve population problems such as low birth rate, aging population, and local disappearance, and sympathized with the improvement of population awareness. It was announced that the 'Geon (健) Middle Age Practice Proclamation Ceremony' was held at the Hoengseong Culture and Arts Center to draw attention from the public.

 

About 400 people attended the event, including Mayor Kim Myeong-ki, Chairman Kim Young-sook, Hoengseong-gun council, Gangwon-do council, and heads of local organizations and social groups.

 

The proclamation ceremony was held as a pre-ceremony event, the first part commemoration and declaration ceremony, and the second part Hoengseong Population Academy. The pre-ceremony event started with a congratulatory performance by singer Heo Min-young, a public relations ambassador for Hoengseong-gun. In the first part, there was an interview video with county residents, a reading of a declaration of health practice for middle-aged people, and a performance. continued

 

On the other hand, as for the middle-aged, Hoengseong-gun has newly defined the elderly population between the ages of 65 and 70, and they are a productive population who can work actively and live a vibrant life through various social activities such as leisure, cultural activities, and volunteer activities. It aims to reform the consciousness of members of society so that it can be recognized as a generation that opens up.

 

Governor Kim Myeong-gi said, “The Geon Middle Age Declaration will be a turning point that will reestablish the status of middle age, shed new light on the value of middle age, and further change the social perception of middle age itself. I hope that our military's attemp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look at and solve the population problem from a new perspective. In addition, we will support all middle-aged people in this land, and our military will take the lead to create a society where middle-aged people are healthy and happy.” said.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횡성군, 김명기, 횡성군수, 건(健)중년, 선포식, 고령화, 저출산, 인구문제, 해법, 인식, 개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