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횡성군, 총 길이 2.4KM 횡성루지체험장 개장...단일코스 '국내 최장'

오는 31일까지 개장기념 50% 특별할인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3/10 [10:34]

횡성군, 총 길이 2.4KM 횡성루지체험장 개장...단일코스 '국내 최장'

오는 31일까지 개장기념 50% 특별할인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3/10 [10:34]

▲ <사진제공=횡성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횡성군] 10일 횡성군은 직영 유원시설인 횡성루지체험장이 동절기 휴장을 마치고 전격 개장하며 올해 개장을 기념해 오는 31일 까지 모든 이용객을 대상으로 정상 이용요금의 50%할인 행사도 실시 한다고 밝혔다.

 

루지는 특별한 동력장치 없이 특수 제작된 카트를 타고 경사와 중력만을 이용해 트랙을 달리는 사계절 썰매다. 지난 2020년 8월 첫 개장한 횡성루지체험장은 우천면 오원리-안흥리 전재 구간에 있는 옛 국도 42호선 폐도로에 총 길이 2.4km로 조성됐다. 단일코스는 최장길이를 자랑하며 치악산의 수려한 경관과 함께 짜릿한 속도감으로 관광객에게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 <사진제공=횡성군>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횡성루지체험장은 오는 11월까지 운영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09시30분부터 오후 17시 30분까지다. 그러나 성수기인 7월 15일부터 8월 31일까지는 오후 18시 30분까지 1시간 연장 운영한다. 이용료는 주중 1회 12,000원, 2회 21,000원, 주말과 성수기에는 1회 15,000원, 2회 24,000원이다.

 

아울러 2023년에는 청소년·횡성군관광시설 이용객과 인근지역인 원주·홍천·영월·평창 주민들을 대상으로는 20% 할인을 실시 이용만족도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운영에 관한 자세한사항은 횡성루지체험장 사무실 또는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횡성군 관계자는 “횡성루지체험장이 횡성여행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만큼 연중 풍성한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횡성호수길, 안흥찐빵모락모락마을, 풍수원 유물전시관 및 횡성한우체험관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하여 횡성이 가볍게 떠날 수 있는 가족나들이 최적의 장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engseong-gun, total length 2.4KM Hoengseong luji experience center opened... single course 'the longest in Korea'

 

50% special discount for opening until the 31st

 

[Reporter Nam Sang-hoon = Hoengseong-gun] On the 10th, Hoengseong-gun's Hoengseong luji experience center, a directly-managed amusement facility, will open after a winter holiday, and to commemorate this year's opening, a 50% discount event will be held for all users until the 31st of this year. revealed

 

Luge is a four-season sleigh that runs on a track using only incline and gravity on a specially designed cart without a special power unit. The Hoengseong Luji Experience Center, which opened for the first time in August 2020, was created with a total length of 2.4 km on the old National Route 42 in the Jeonjae section of Owon-ri and Anheung-ri, Ucheon-myeon. The single course boasts the longest length and continues to gain popularity among tourists for its exhilarating sense of speed along with the beautiful scenery of Chiaksan Mountain.

 

The Hoengseong Luji Experience Center is open until November, and the operating hours are from 09:30 am to 17:30 pm. However, from July 15th to August 31st, the peak season, the operation is extended by 1 hour until 6:30pm. The fee is 12,000 won for one time on weekdays, 21,000 won for two times, and 15,000 won for one time and 24,000 won for two times during weekends and peak seasons.

 

In addition, in 2023, a 20% discount will be offered to youth, Hoengseong-gun tourism facility users, and nearby residents of Wonju, Hongcheon, Yeongwol, and Pyeongchang to further enhance satisfaction with use. Details on the operation can be found at the Hoengseong Luji Experience Center office or website.

 

An official from Hoengseong-gun said, “Since the Hoengseong luji experience center is becoming the center of Hoengseong travel, we plan to hold a variety of events throughout the year. In addition, we will make efforts to make Hoengseong the best place for family outings by connecting with nearby tourist attractions such as Hoengseong Lake Road, Anheung Jjinppang Morakmorak Village, Pungsuwon Relics Exhibition Hall, and Hoengseong Korean Beef Experience Center.”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횡성군, 루지체험장, 개장, 직영, 유원시설, 관광, 할인행사, 관광명소, 관광객, 사계절썰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