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발효주 산업 전문인력 양성..."수제맥주 양조반" 교육 성료

다양한 교육과정 개설로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05 [15:14]

양주시, 발효주 산업 전문인력 양성..."수제맥주 양조반" 교육 성료

다양한 교육과정 개설로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8/05 [15:14]

▲ 수제맥주양조반<사진제공= 농촌관광과 생활개선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주시는 지난 6월 29일부터 8월 3일까지 농업기술센터에서 발효주 산업 전문인력 양성을 목적으로 매주 수요일 총 6회에 걸친 수제맥주 양조반 교육을 추진해 큰 호응을 얻었다고 밝혔다.

 

교육은 ‘우리술이야기 연’ 김진희 대표를 전문강사로 초빙해 맥주의 기원, 맥주의 제조공정, 맥주의 분류와 맛 등 이론 교육과 맥아추출물, 완전곡물 등을 활용한 수제맥주 제조 실습 등으로 진행했다.

 

교육에 참여한 수강생들은 “시중 판매 맥주에 비해 수제맥주의 깊은 맛과 향이 매력적이었고 재료의 조합에 따라 확연히 다른 맥주가 만들어져서 취향에 따라 나만의 맥주를 만들어 볼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향후에도 소비 트렌드와 우리 농산물을 접목한 다양한 교육과정 개설로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 ”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City, nurtures experts in the fermented liquor industry..."Craft Beer Brewing Class" completed

 

Contribute to the 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by promoting the consumption of agricultural products by opening various educational course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From June 29 to August 3 at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Yangju received a great response by promoting the craft beer brewing class for a total of 6 sessions every Wednesday for the purpose of nurturing experts in the fermented liquor industry. said to have obtained

 

The education is conducted by inviting Jinhee Kim, CEO of 'Our Drink Story Yeon' as a professional lecturer, and providing theoretical education on the origins of beer, the manufacturing process of beer, classification and taste of beer, and practice of making craft beer using malt extract and whole grains. did.

 

The students who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said, “The deep taste and aroma of craft beer was attractive compared to commercial beer.

 

An official from the City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said, “We will continue to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by promoting the consumption of agricultural products by opening various educational courses that combine consumption trends and Korean agricultural product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양주시, 농업기술센터, 발효주, 산업, 전문인력, 양성, 수제맥주, 양조반, 교육, 호응, 성료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