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횡성숲체원, 빈곤국 아동 '빛나눔 키트' 지원사업 성료

청소년과 함께하는 태양광 랜턴 캠페인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2/02 [10:10]

횡성숲체원, 빈곤국 아동 '빛나눔 키트' 지원사업 성료

청소년과 함께하는 태양광 랜턴 캠페인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12/02 [10:10]

▲ 숲체험 빛나눔<사진제공 =국립횡성숲체원 산림치유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소속기관인 국립횡성숲체원은 녹색자금을 활용한 '21년 하반기 비대면 숲체험교육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8월부터 참가자를 모집해 운영된 태양광 랜턴 ‘빛나눔 키트’ 사업은 세계 에너지 빈곤문제 해결에 이바지하고, 청소년들에게 에너지 절감의 필요성과 세계시민의식을 함양시키기 위한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고 했다.

 

국립횡성숲체원과 밀알복지센터가 협업하여 추진된 이번 사업은 에너지 빈곤 교육, 키트 조립, 편지쓰기 등의 활동이 포함되는데, 청소년 참가자는 태양광 랜턴 키트를 만들고 해외 에너지 빈곤국 아동에게 기부할 수 있고, 태양광 랜턴 500여개는 오는 22년 2월에 아프리카 일대 24개 에너지 빈곤국에 전달될 예정이며, 해외 빈곤국 아동들은 빛을 통해 더 많은 교육의 기회를 누릴 수 있게 된다고 했다. 

 

국립횡성숲체원 홍성현 원장은 “환경문제에 대한 국민의식이 높아지는 사회적 흐름에 맞추어 친환경 에너지를 활용한 사회공헌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면서 “오는 22년에도 이러한 사회적 가치와 활동을 담은 사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Hoengseong Forest Chewon, successful 'Bit Sharing Kit' support project for children in poor countries

 

Solar lantern campaign with youth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The National Forest Service, an organization affiliated with the Korea Forest Welfare Promotion Agency, of the Korea Forest Service announced that it has successfully completed the 'non-face-to-face forest experience education project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using green funds.

 

In particular, the solar lantern 'Light Sharing Kit' project, which has been operated by recruiting participants since last August, contributes to resolving the global energy poverty problem, and is prepared as part of a campaign to foster the need for energy conservation and global citizenship among young people. said it was

 

This project, promoted in collaboration with the National Hoengseong Forest Service and Milal Welfare Center, includes activities such as energy poverty education, kit assembly, and letter writing. Youth participants can make solar lantern kits and donate them to children in energy-poor countries abroad About 500 solar lanterns will be delivered to 24 energy-poor countries in Africa in February 22, and children from poor countries abroad will be able to enjoy more educational opportunities through light.

 

Hong Seong-hyeon, director of the Hoengseong National Forest Service Center, said, “In line with the growing social awareness about environmental issues, we are conducting a social contribution campaign using eco-friendly energy. I will try,” he said.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횡성군,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국립횡성숲체원, 녹색자금, 21년 하반기 비대면 숲체험교육사업, 성료, 빛나눔 키트, 빈민국 아이들, 빈곤교육, 빈곤문제 해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