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선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토론훈련 실시

김택곤 기자 | 기사입력 2022/11/22 [15:18]

정선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토론훈련 실시

김택곤 기자 | 입력 : 2022/11/22 [15:18]

▲ <사진제공=정선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토론훈련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택곤 기자=정선군] 정선군은 22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실제 재난상황에 대비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토론훈련을 실시했다. 올해로 18년차를 맞는 안전한국훈련은 화재, 지진 등 각종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종합훈련으로 재난에 대비해 실전 대응능력을 강화하고 안전문화 확산을 목표로 매년 실시되는 범국가적 훈련이다.

 

이날 토론훈련은 최승준 정선군수 주재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롯한 13개 협업부서, 정선경찰서, 정선소방서, 정선병원, 자원봉사센터, KT, 한전, 가스 등 유관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지진 발생으로 인한 다중밀집시설 대형화재 발생 등 복합재난 대응을 위한 토론훈련을 개최했다.

 

토론훈련은 대형화재 발생에 따른 협업부서별 임무와 역할 점검, 단계별 문제해결 방안 도출, 종합토론을 통한 실제 재난상황 대처능력 향상을 위해 실시되었다.

 

또한 이태원 참사 등 실제 재난상황을 바탕으로 정선군에서 유사한 사고 발생시 기관별 임무와 대응계획에 대한 보고 훈련과 함께 대응단계별 문제점 및 개선방안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종합토론을 진행했다.

 

gon353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Taek-gon = Jeongseon-gun] On the 22nd, Jeongseon-gun conducted a discussion drill on disaster response safe country training in preparation for actual disaster situations in the small meeting room of the county office. The Safe Country Training, which marks its 18th year this year, is a comprehensive training to protect people’s lives and property from various disasters such as fires and earthquakes. It is a nationwide training conducted every year with the goal of strengthening response capabilities in preparation for disasters and spreading a culture of safety. to be.

 

On this day, the discussion exercise was presided over by Jeongseon County Mayor Choi Seung-joon, attended by 13 collaboration departments including the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Jeongseon Police Station, Jeongseon Fire Station, Jeongseon Hospital, Volunteer Center, KT, KEPCO, Gas, and other related organizations. Discussion drills were held to respond to complex disasters such as large-scale fires in dense facilities.

 

The discussion training was conducted to improve the ability to cope with actual disaster situations through reviewing the duties and roles of each department in case of a large-scale fire, deriving problem-solving plans for each stage, and comprehensive discussions.

 

In addition, based on actual disaster situations such as the Itaewon disaster, comprehensive discussions were held to share various opinions, such as problems and improvement plans for each response stage, along with reporting training on missions and response plans for each institution in the event of a similar accident in Jeongseon-gun.

 

gon353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택곤, 정선군, 안전한국훈련, 토론훈련, 유관기관, 유기적대응, 복합재난대응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