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원도 교육감 유대균 후보, 강원도개인택시운송조합과 협약..."통학택시 운행" 공약 발표

버스 노선 이용 불편 지역을 중심으로 통학택시 운행을 하기로 합의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5/30 [16:21]

강원도 교육감 유대균 후보, 강원도개인택시운송조합과 협약..."통학택시 운행" 공약 발표

버스 노선 이용 불편 지역을 중심으로 통학택시 운행을 하기로 합의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5/30 [16:21]

▲ 강원도 교육감 유대균 후보, 강원도개인택시운송조합과 정책협약<사진제공=유대균선거사무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강원도 교육감 유대균 후보와 강원도개인택시운송조합은 지난 5월 26일 정책 협약식을 갖고 버스 노선 이용 불편 지역을 중심으로 통학택시 운행을 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통학택시는 버스 미운행 지역이나 정류장까지 1km 이상 떨어진 불편 지역의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본인(학생) 부담 1천원만 내면 나머지 요금은 교육청과 지자체 협의를 통해 분담키로 할 예정이다.

    

또 버스 이용이 가능하지만 환승을 2회 이상 하는 지역의 학생들도 통학택시 이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유 후보는 강원도 모든 중·고생들이 택시를 이용할 경우 택시요금의 30%를 월 5회 이내에서 할인해주는 제도를 시행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현재 강원도 교육청은 교통 불편 지역 유치원과 일부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통학 버스인 에듀버스를 운영하고 있지만 예산부담이 큰데다 운행노선과 배차간격에 대한 학부모 불만이 많은 상태라고 했다.

    

유 후보는 “교육감이 되면 교통 불편 학생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통학 택시 도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며 “등굣길 교통혼잡에 따른 학생 안전 문제를 해소하고 침체된 택시업계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andidate Yoo Dae-kyun, Gangwon-do Superintendent of Education, signed an agreement with the Gangwon-do Private Taxi Transport Association... Announced a promise to operate a “commuting taxi”

 

Agreed to operate school taxis mainly in areas where bus routes are inconvenient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Gangwon-do Superintendent Yoo Dae-gyun and Gangwon-do Private Taxi Transport Association announced on May 26 that they had agreed to a policy agreement to operate school taxis mainly in areas where bus routes are inconvenient.

    

For school taxis,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in areas with no bus service or in inconvenient areas more than 1km away from the bus stop, the student (student) will pay only 1,000 won, and the rest of the fare will be shared through consultation with the Office of Education and local governments.

    

In addition, although buses are available, students from regions who transfer more than twice are also allowed to use a school taxi.

    

At the same time, Candidate Yoo announced that they had agreed to implement a system in which all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in Gangwon Province would receive a 30% discount on taxi fares up to five times a month if they use a taxi.

    

Currently, the Gangwon-do Office of Education is operating Edubus, a school bus, for kindergartens and some elementary schools in areas with traffic difficulties, but the budget burden is high and there are many complaints from parents about the route and the interval between trains.

    

Candidate Yoo said, “When I becom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I plan to actively promote the introduction of school taxis to alleviate the inconvenience of students with transportation problems. said.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강원도, 교육감, 유대균, 강원도개인택시운송조합, 개인택시, 정책, 협약식, 협약, 통학택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정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