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횡성군, '아동정책 토론회' 참가자 모집

횡성군 거주 초등~고등학생 60명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11/14 [15:50]

횡성군, '아동정책 토론회' 참가자 모집

횡성군 거주 초등~고등학생 60명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11/14 [15:50]

▲ <사진제공=횡성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횡성군] 오는 17일까지 횡성군은 아동친화도시 조성 전략 수립을 위해 실시되는 ‘아동정책 토론회’에 참가할 아동·청소년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 대상은 횡성군 거주 초등~고등학생 아동·청소년 60명으로 신청 방법은 횡성군 홈페이지 확인 후 참가신청서·개인정보 동의서 등을 작성하여 이메일, 교육복지과 방문 제출 또는 네이버 폼을 통해 모바일 접수하면 된다.

 

아동정책 토론회는 아동정책에 대한 아동·청소년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실시된다. 토론 주제는 아동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아동친화영역 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의식, 안전과 보호, 보건과 사회서비스, 교육환경, 주거환경 등 6개며 퀴즈 형식의 토론방식을 채택, 아동의 참여율을 높이고 자유로운 의견 교환의 장이 되도록 구성할 계획이다.

 

김홍석 교육복지과장은“이번 토론회 참가를 통해 아동청소년들이 지역사회에 관한 관심을 가지고 자신과 관련된 의사결정 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기를 바라며, 많은 관심과 참가 신청 바란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engseong-gun, recruiting participants for 'Child Policy Debate'

 

60 elementary and high school students residing in Hoengseong-gun

 

[Reporter Nam Sang-hoon = Hoengseong-gun] Until the 17th, Hoengseong-gun announced that it would be recruiting children and young people to participate in the ‘Child Policy Debate’ held to establish a strategy for creating a child-friendly city.

 

The target audience is 60 children and adolescents from elementary to high school students residing in Hoengseong-gun. To apply, check the Hoengseong-gun website, fill out the participation application form and personal information consent form, and submit it via email, visit the Department of Education and Welfare, or submit a mobile application through the Naver form.

 

The Child Policy Forum is held to hear the voices of children and youth on child policy. There are six discussion topics that are closely related to children: play and leisure, participation and citizenship, safety and protection, health and social services, educational environment, and residential environment. We plan to organize it to become a forum for the free exchange of opinions.

 

Kim Hong-seok, head of the Education Welfare Division, said, “I hope that this forum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for children and young people to take an interest in the local community and directly participate in the decision-making process related to themselves.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횡성군, 아동, 청소년, 정책토론회, 참가자모집, 아동친화도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