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캠코, '기업구조혁신펀드 4호' 자펀드 위탁운용사 선정

중소기업·사후적 구조조정기업 지원 촉진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3/06/29 [11:30]

캠코, '기업구조혁신펀드 4호' 자펀드 위탁운용사 선정

중소기업·사후적 구조조정기업 지원 촉진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3/06/29 [11:30]

▲ <사진제공=캠코>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지난 28일 캠코는 자본시장 중심의 구조조정 활성화를 지원하는 '기업구조혁신펀드 4호'(이하 4호 혁신펀드)의 자펀드(블라인드펀드) 위탁운용사 5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캠코는 지난달 2일 전문 운용사 선정을 위해 ‘4호 혁신펀드’ 위탁운용사 선정 계획을 공고했으며, 일반리그와 루키리그를 합하여 총 27개 운용사의 블라인드펀드 제안서가 접수됐다. 이에 공고한 위탁운용사 선정 계획에 따라 1차 서류심사, 2차 구술심사, 3차 서류 및 구술심사를 거쳐 운용사의 운용역량과 투자 운용계획의 적정성 등을 종합평가했다. 

 

최종 선정된 블라인드펀드 위탁운용사는 일반리그 에스지프라이빗에쿼티, 우리프라이빗에쿼티자산운용, 한국투자프라이빗에쿼티 3곳이며, 루키리그 제이커브인베스트먼트-디케이파트너스(공동운용), 퍼즐인베스트먼트코리아-프롤로그벤처스(공동운용) 2곳이다. 

 

앞으로 캠코는 한국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 중소기업은행 등 정책 금융기관으로부터 모집한 자금 5천억원을 위탁운용사가 조성하는 펀드에 출자할 방침이다. 위탁운용사는 민간 자금을 추가로 모집해 1조원 이상의  펀드를 조성한 후 중소기업 및 사후적 구조조정 기업에 투자해야 한다. 이와 함께 위탁운용사 투자기업에 자산매입 후 임대, 회생‧워크아웃기업 자금지원 등 캠코 자체 기업지원 프로그램을 연계해 기업들의 경영정상화를 다각도로 지원할 계획이다.

 

원호준 캠코 기업지원본부장은 “전문성을 가진 민간 운용사와 협업을 통해 고금리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사후적 구조조정 기업에 유동성을 적극 공급할 계획이다”며, “캠코는 앞으로도 자본시장과의 적극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구조조정 시장을 지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AMCO, selected as the sub-fund consignment manager for 'Corporate Restructuring Innovation Fund No. 4'

 

Promotion of support for SMEs and post-restructuring companies

 

[Reporter Nam Sang-hoon] On the 28th, KAMCO announced that it had selected five sub-funds (blind funds) consignment management companies for the 'Corporate Restructuring Innovation Fund No.

 

On the 2nd of last month, KAMCO announced its plan to select a consignment manager for the ‘4th innovation fund’ to select a professional manager, and proposals for blind funds were received from a total of 27 managers, including general and rookie leagues. In accordance with the publicly announced plan for selection of consignment management companies, the management company's management capabilities and the adequacy of the investment management plan were comprehensively evaluated through the first document review, the second oral review, and the third document and oral review.

 

The final selected blind fund management companies are SG Private Equity, Woori Private Equity Asset Management, and Korea Investment Private Equity in the general league, JCurve Investment-DK Partners (joint management) in the rookie league, and Puzzle Investment Korea-Prologue Ventures (joint management). ) in two places.

 

In the future, KAMCO plans to invest 500 billion won in funds raised from policy financial institutions such as the Korea Development Bank, the Export-Import Bank of Korea, and the Industrial Bank of Korea in a fund created by the consignment management company. The consignment management company must raise additional private funds to create a fund of more than 1 trillion won and then invest in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post-restructuring companies. In addition, KAMCO plans to support the business normalization of companies in various ways by linking KAMCO's own corporate support programs, such as asset purchase and leasing to investment companies from consignment management companies, and financial support for rehabilitation and workout companies.

 

Won Ho-joon, head of KAMCO's Corporate Support Headquarters, said, "We plan to actively supply liquidity to SMEs and post-restructuring companies suffering from high interest rates through collaboration with private asset managers with expertise." "Kamco will continue to actively cooperate with the capital market Through this, we will continue to develop the restructuring market.”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캠코, 혁신펀드, 위탁운용, 중소기업, 지원, 구조조정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