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보산동 새마을부녀회, 추석맞이 푸짐한 반찬 나눔

관내 홀몸 어르신 15가구에 영양가득 밑반찬 전달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9/17 [11:09]

동두천시 보산동 새마을부녀회, 추석맞이 푸짐한 반찬 나눔

관내 홀몸 어르신 15가구에 영양가득 밑반찬 전달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9/17 [11:09]

▲ 보산동 새마을부녀회, 홀몸어르신에게 추석맞이 푸짐한 반찬 나눔<사진제공 =보산동 행정복지센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6일 동두천시 보산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새마을 부녀회에서 만든 밑반찬과 새마을운동동두천시지회 부녀회에서 지원한 추석맞이 송편을 관내 홀몸 어르신 15가구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보산동 새마을부녀회원들은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8명의 부녀회장들이 모여 홀몸어르신을 위해 불고기, 물김치, 잡채, 숙주나물 등 정성을 다해 밑반찬을 만들었다고 했다.

 

새마을 부녀회 신미정 회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한분 한분 어르신들을 직접 찾아뵙고 싶지만, 관내 코로나19 확산이 급격히 심해져 방문하지 못해 아쉽다”며 “어르신들을 생각하며 만들었으니, 맛있게 드시고 즐거운 명절을 보내셨으면 한다”는 바람을 밝혔다.

 

한편, 강성진 보산동장은 “새마을부녀회장님들의 사랑의 밑반찬 나눔으로 보산동의 어르신들이 더욱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실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Saemaul Women's Association in Bosan-dong, Dongducheon-si, sharing a generous portion of side dishes for Chuseok

 

Delivered nutritious side dishes to 15 seniors living alone in the building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16th,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Bosan-dong, Dongducheon-si announced that it had delivered side dishes made by the Saemaul Women's Association and the Chuseok songpyeon supported by the Women's Association of the Saemaul Undong-dong Ducheon City Branch to 15 senior citizens living alone in the district.

 

The Saemaul women's members in Bosan-dong thoroughly observed the Corona 19 prevention rules, and 8 women's presidents gathered and prepared side dishes such as bulgogi, water kimchi, japchae, and bean sprouts for the elderly with all their heart.

 

Saemaeul Women's Association Chairman Shin Mi-jeong said, "I want to visit each and every one of the seniors in person ahead of the Chuseok holiday, but it is a pity that I cannot visit due to the rapid spread of Corona 19 in the city. said the wind.

 

Meanwhile, Kang Seong-jin, the head of Bosan-dong, said, “I am grateful that the elders in Bosan-dong can have a more abundant Chinese New Year by sharing the side dish of love of the Saemaul Women’s President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동두천시, 보산동 행정복지센터, 새마을 부녀회, 밑반찬, 송편, 새마을운동동추천시지회 부녀회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