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구군, 산불피해지 복구 계획 용역 주민설명회 개최

피해 산주 등 의견수렴, 산불 피해 아픔 딛고 명품 숲으로 재탄생 추진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9/05 [10:13]

양구군, 산불피해지 복구 계획 용역 주민설명회 개최

피해 산주 등 의견수렴, 산불 피해 아픔 딛고 명품 숲으로 재탄생 추진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9/05 [10:13]

▲ <사진제공=양구군>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구군은 지난 4월 10일 발생했던 대형 산불로 소실된 산림 복구를 위한 「양구군 산불피해지 복구방안 및 경관개선 기본계획 용역」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오는 6일 오후 2시 문예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주민설명회는 주요 피해지역 이장들을 비롯해 피해 산주와 번영회장 등이 함께 하는 가운데 피해지 조사 결과 및 복구계획을 발표하고 참석자들의 의견을 수렴하고자 진행한다.

 

양구군은 지역주민들과 산주의 의견을 수렴해 산불피해지의 산림복구 계획을 수립하고 숲길 및 탐방로와 어울리는 조림계획을 수립해 양구군 대표 명품 숲으로 조성할 계획으로, 용역은 올해 10월까지 진행되며 10월 중 최종보고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양구군은 9월 중 1억 2,600만원의 국비를 투입해 산불피해지 긴급 벌채를 실시하며, 14억 원의 특교세를 투입해 산불피해지 산사태예방 복구도 진행할 계획이다. 

 

양구군 생태산림과장은 “일순간의 잘못으로 큰 면적의 소중한 산림이 피해를 입었고, 화재 전으로 완전히 복구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지만, 이를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아 명품 숲을 조성하여 군민들에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4월 10일부터 사흘간 이어진 산불로 양구읍, 국토정중앙면 일대에 716ha 산림이 피해를 입었고 피해 금액은 약 36억 1천만 원으로 집계됐다. 

 

양구군에서 발생한 산불 중 가장 큰 산림피해를 봤지만, 양구군과 산림당국, 유관기관의 신속하고 정확한 대처로 민가로 불이 번지는 것을 막았으며, 이를 통해 인명 피해는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gu-gun, held a public briefing session for the restoration plan service for areas damaged by forest fires

 

Collect opinions from damaged forest owners, etc., and promote rebirth as a luxury forest overcoming the pain of forest fire damage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Yanggu-gun held a resident briefing session on the afternoon of the 6th on the “Yanggu-gun forest fire recovery plan and landscape improvement basic plan service” for the restoration of the forest lost in the large forest fire that occurred on April 10. It was announced that it will be held at the 2nd Seminar Room of the Literature Center.

 

This resident briefing session will be held to announce the results of the investigation and recovery plan for the damaged area and collect the opinions of the participants in the presence of the heads of major affected areas, as well as the owners of the affected areas and the prosperity president.

 

Yanggu-gun plans to establish a forest restoration plan in areas affected by forest fires by collecting opinions from local residents and mountain owners, and establish a reforestation plan suitable for forest trails and trails to make it a representative luxury forest in Yanggu-gun. A final report meeting will also be held.

 

In addition, Yanggu-gun plans to invest 126 million won in national budget in September to carry out emergency logging of forest fire-damaged areas, and to invest 1.4 billion won in special taxation to prevent landslides and restore forest fire-damaged areas.

 

Yanggu-gun Ecology and Forestry Division Director said, “A large area of ​​precious forest was damaged due to a momentary mistake, and it is not easy to completely restore it before a fire, but we will use this as an opportunity to create a luxury forest and provide it to the citizens of the county.”

 

On the other hand, the forest fire that lasted for three days from April 10 damaged 716ha of forest in Yanggu-eup and Jeongjungang-myeon in Gukdong, and the amount of damage was estimated to be about 3.61 billion won.

 

Yanggu-gun suffered the greatest forest damage among forest fires, but the rapid and accurate response of Yanggu-gun, forestry authorities and related organizations prevented the fire from spreading to private houses, and through this, no human casualties occurre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양구군, 산불, 산림 복구, 주민설명회, 산불피해지 복구방안 및 경관개선 기본계획 용역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