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대상 '4대폭력 예방교육' 실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10/25 [12:20]

양주시,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대상 '4대폭력 예방교육' 실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10/25 [12:20]

▲ 간부공무원 4대폭력 예방교육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양주시] 양주시는 지난 24일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강수현 시장을 비롯한 5급 이상 간부공무원 60여 명을 대상으로 4대 폭력 예방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여성가족부 지침 개정으로 고위직 대상 맞춤형 교육이 의무화됨에 따라 조직문화에 미치는 영향이 큰 기관장과 고위공무원을 대상으로 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등 4대폭력 분야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확립하고 건전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마련했다.

 

이날 강사로 초빙된 양성평등교육진흥원 한완수 교수는 ‘성·인권 젠더 감수성 up하기’, ‘윗물이 맑으니, 아랫물도 맑다’를 주제로 성역할 고정관념 탈피 및 젠더폭력에 대한 이해, 조직문화 측면에서의 4대폭력 발생원인, 2차 피해예방과 조직 내 폭력근절을 위한 관리자의 역할 등에 대해 주요 사례를 중심으로 강의했다.

 

강수현 시장은 “고위공직자로서 성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확고히 하고 직장 내외에서 발생하는 성희롱, 성추행 등의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여 안전한 근무환경과 직장 내 성차별을 해소하여 건전한 직장문화 조성이 매우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또한, "10월부터 강력한 성희롱·성폭력 근절 및 조직문화 개선을 위한 설문조사 등 전문기관 컨설팅을 실시하고 있는 만큼 여기 계신 고위공직자 스스로 성평등한 일상생활 속 조직문화 실천 약속을 솔선수범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양주시는 지난 13일부터 14일까지 6급 이하 전 직원을 대상으로 4대 폭력 온라인 영상회의를 통한 비대면 교육을 실시하는 등 4대 폭력 예방과 근절을 위한 올바른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City, '4 Violence Prevention Education' for Executives and Public Officials Level 5 and Above

 

[Reporter Kim Hyeon-woo = Yangju City] On the 24th,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had conducted 4 major violence prevention education at the Gyeonggi Textile Support Center, including Mayor Kang Su-hyeon and over 60 executives with grade 5 or higher.

 

This training aims to establish a correct awareness of the four major types of violence, including sexual harassment, prostitution, sexual violence, and domestic violence, for the heads of institutions and high-ranking public officials, which have a large impact on organizational culture, as customized education for senior positions becomes mandatory due to the revision of the guidelines of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It is designed to create a healthy organizational culture.

 

Professor Wan-su Han of the Institute for the Promotion of Gender Equality Education, who was invited as a lecturer on this day, under the themes of 'Upgrading gender sensitivity and human rights' and 'The water above is clear, the water below is clear', breaking away from gender role stereotypes, understanding gender violence, and organizational culture aspects. He lectured on major cases on the causes of the 4 major violence in the city, prevention of secondary damage, and the role of managers in eradicating violence within the organization.

 

Mayor Kang Su-hyeon said, “As a high-ranking public official, it is very important to establish a safe work environment and to create a healthy workplace culture by resolving gender discrimination in the workplace by solidifying the right values ​​for sexuality and preventing problems such as sexual harassment and harassment both inside and outside the workplace.” said

 

In addition, "Since October, since October, we have been consulting with specialized agencies, such as surveys for the eradication of strong sexual harassment and violence and improvement of organizational culture, so please take the lead in the commitment of high-ranking public officials here to practice gender-equal organizational culture in their daily life." he asked

 

Meanwhile, Yangju City has been striving to create a proper organizational culture for the prevention and eradication of the four major violence, such as conducting non-face-to-face education through online video conference for all employees of level 6 and below from the 13th to the 14th. .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양주시, 간부공무원, 4대 폭력 예방교육, 강수현,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