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2021년 양주 시민아카데미’ 개최

‘2021년 양주시민 아카데미’를 성황리에 개최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6/17 [11:14]

양주시, ‘2021년 양주 시민아카데미’ 개최

‘2021년 양주시민 아카데미’를 성황리에 개최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6/17 [11:14]

▲ 6월2일 시민아카데미<사진제공 =평생교육진흥원>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 지난 2일과 16일 양일간 양주시는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한 시민교육 ‘2021년 양주시민 아카데미’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아카데미는 전 세계적 감염병 확산과 기후변화, 각종 사회문제와 양극화 현상이 심화됨에 따라 시민교육을 통해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고 사회문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시민을 양성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생태와 환경을 주제로 한 명사 초청 강연으로 진행됐다고 말했다.

 

지난 2일 진행한 ‘잠시멈춤, 지속가능한 내일을 위한 에코시민교육’은 배우 박진희와 함께 환경 전문강사 이명숙이 공동 강연 진행으로 환경문제에 대해 공감하고 생활 속 환경보호를 위한 실천 방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고 했다. 

 

지난 16일에는 ‘생태적 전환, 슬기로운 지구생활을 위하여’라는 주제로는 이화여대 에코과학부 석좌교수인 최재천 교수가 기후변화와 펜데믹이 일상화된 인류를 돌아보며 생물다양성과 지속가능한 발전에 대해 강연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 신청한 시민에 한해 최소 규모로 진행된 아카데미는 강연 후에도 질의응답이 이어지는 등 시민들의 큰 호응 속에서 마무리됐다고 했다. 

 

현장에 참석했던 한 시민은 “환경에 대해 평소 생각하지 못했던 문제들을 알게 되어 유익한 시간이었으며 미래 세대를 위해 더욱 고민하고 실천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는 것을 배웠다”며 “앞으로도 이런 강연을 자주 접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슬기로운 지구생활을 위한 마지막 강연으로 부모교육을 준비했으니 많은 시민의 관심과 참여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에 진행한 강의는 17일까지 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고 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2021 Yangju Citizen Academy’ held

 

Held the ‘2021 Yangju Citizen Academy’ successfully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 On the 2nd and 16th,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successfully held the ‘2021 Yangju Citizens Academy’ for civic education for a sustainable earth at the Gyeonggi Textile Support Center.

 

This academy was prepared to cultivate a sense of community through civic education and to nurture citizens who actively participate in social issues as the worldwide spread of infectious diseases, climate change, and various social problems and polarization intensify. He said that it was conducted as a lecture by a celebrity.

 

‘Pause for a moment, eco-citizen education for a sustainable tomorrow’, held on the 2nd, was a joint lecture by Park Jin-hee and Lee Myung-sook, an environmental instructor, to sympathize with environmental issues and talk about ways to protect the environment in everyday life. said to share

 

On the 16th, under the theme of 'ecological transformation, for a wise life on the planet', Professor Jae-Chun Choi, a chair professor in the Department of Eco Science at Ewha Womans University, gave a lecture on biodiversity and sustainable development while looking back at humanity where climate change and pandemics are commonplace. said he did

 

He said that the academy, which was held on a minimum scale only for citizens who applied in advance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local infection, was finished with great response from citizens, such as a question-and-answer session after the lecture.

 

A citizen who attended the event said, “It was a useful time to learn about issues I had never thought about the environment, and I learned that I need to live a more thoughtful and practiced life for future generations.” “I hope to see these lectures more often in the future.” said

 

A city official said, "We prepared parent education as the last lecture for a wise life on Earth, so we ask for th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many citizens."

 

On the other hand, he said that the lecture held this time can be watched through the city's official YouTube channel until the 17th.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양주시,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한 시민교육, 2021년 양주시민 아카데미, 에코시민교육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