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양포동 섬유패션위크' 참가 기업 모집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개최 예정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30 [10:26]

양주시, '양포동 섬유패션위크' 참가 기업 모집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개최 예정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4/30 [10:26]

▲ 2021 양포동 섬유패션위크 포스터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오는 7월 양주시는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개최 예정인 ‘2021 양포동 섬유패션위크(2021 YPD TEXTILE FASHION WEEK)’에 참가할 기업을 다음 달 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2021 양포동 섬유패션위크는 경기도를 비롯한 양주시, 포천시, 동두천시 등 3개 시가 주최하고 경기섬유산업연합회가 주관하며 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경기패션창작스튜디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KOTRA 북부지원단, 한국섬유소재연구원이 지원한다고 했다.

 

참가 대상은 국내외 차별화된 소재, 친환경·기능성 소재, 지속가능 소재 등 완제품(원단)으로 수출이 가능한 양포동 소재 섬유기업이고, 참가기업에는 국내외 바이어 대상으로 한 온라인 홍보와 화상상담회, 비즈매칭·통역지원, KOTRA 수출자문단 사후 컨설팅, 랜선쇼룸 영상·의상 제공, 디자이너 매칭 의상 제작 등이 지원된다고 했다. 

 

2021 양포동 섬유패션위크는 지속되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O2O(Online to Offline) 비즈니스 전략으로 라이브 커머스(B2C)와 섬유 프리미엄 수주 전시회(B2B) 두 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고 전했다. 

 

우선 라이브 커머스(B2C)는 센터 내 입주해 있는 경기패션창작스튜디오 디자이너들과 일대일로 매칭해 참여 섬유기업의 원단을 활용한 프로모션 의상을 제작하고 오는 7월 중 NAVER 라이브 방송을 통해 소비자에게 구매 기회를 제공한다고 했다.

 

또한, 섬유 프리미엄 수주 전시회(B2B)는 온라인 화상상담회, 오프라인 전시회 공동관 참여, 바잉 패션쇼로 구성해 오는 9월 중 온·오프라인 형식으로 열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양주시 관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코로나19가 몰고 온 비대면·디지털 전환 추세에 따라 경기 북부 섬유산업의 우수성을 알리고 섬유·패션 업체의 국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양포동 섬유패션위크를 개최한다”며 “언택트 비즈니스 시대에 걸맞은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춘 우수한 섬유업체의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City recruits companies to participate in'Yangpo-dong Textile Fashion Week'

 

Scheduled to be held at the Gyeonggi Textile General Support Center

 

[Reporter Hyun-woo Kim = Northern Gyeonggi] In July,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will recruit companies to participate in the “2021 Yangpo-dong Textile Fashion Week” scheduled to be held at the Gyeonggi Textile General Support Center by the 7th of next month.

 

 2021 Yangpo-dong Textile Fashion Week is hosted by three cities, including Gyeonggi-do, Yangju, Pocheon, and Dongducheon, and is hosted by the Gyeonggi Textile Industry Federation. It was said that the material research institute applied.

 

Participants are textile companies located in Yangpo-dong, which can be exported as finished products (fabrics) such as differentiated materials at home and abroad, eco-friendly and functional materials, and sustainable materials. Support, post-consulting by KOTRA export advisory group, LAN line showroom video and costume provision, designer matching costume production, etc. are said to be supported.

 

2021 Yangpo-dong Textile Fashion Week said that in consideration of the ongoing Corona 19 situation, O2O (Online to Offline) business strategy will be conducted in two ways: live commerce (B2C) and textile premium order exhibition (B2B).

 

First of all, live commerce (B2C) matches one-on-one with the designers of the Gyeonggi Fashion Creation Studio located in the center to produce promotional clothes using the fabrics of participating textile companies. Said to provide.

 

In addition, the textile premium order exhibition (B2B) is scheduled to be held in an online/offline format in September, comprising an online video conference, participation in an offline exhibition joint hall, and a buying fashion show.

 

An official from Yangju said, “Following the trend of non-face-to-face and digital transformation driven by Corona 19 this year, following last year, we will hold Yangpo-dong Textile Fashion Week to promote the excellence of the textile industry in northern Gyeonggi and support the development of domestic and overseas markets for textile and fashion companies. “We hope for many participation from excellent textile companies with differentiated competitiveness suitable for the untact business era.”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양주시, 2021 양포동 섬유패션위크,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참가기업 모집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