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선군, '올림픽국가정원조성' 가장 확실한 올림픽문화유산 가리왕산 생태복원 강조

자연친화형·생태복원형·공존상생형 등 3대 추진방향 설정

김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8/31 [11:56]

정선군, '올림픽국가정원조성' 가장 확실한 올림픽문화유산 가리왕산 생태복원 강조

자연친화형·생태복원형·공존상생형 등 3대 추진방향 설정

김준호 기자 | 입력 : 2022/08/31 [11:56]

▲ 올림픽 국가정원 강원도민 추진위원회가 지난 8월 29일 서울 글래드호텔에서 개최한 올림픽 국가정원 대토론회에서 주제발표를 통해 제시되었다. <사진제공=정선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 = 정선군] 올림픽 국가정원 조성 마스터플랜이 강원도내 17개 민간단체·기관들 및 종교계, 체육계 등 각계각층이 참여하여 결성한 올림픽 국가정원 강원도민 추진위원회가 지난 8월 29일 서울 글래드호텔에서 개최한 올림픽 국가정원 대토론회에서 주제발표를 통해 제시되었다.

 

신범순 지식문화재단 이사장은 주제발표를 통해 “보전 숲·복원 숲이 있는 천혜의 숲속 산림형 국가정원”이라는 올림픽 국가정원의 비전과 “생명의 숲, 평화의 숲, 문화의 숲, 뉴딜의 숲”이라는 4대 핵심가치 및 “자연친화형·생태복원형·공존상생형”이라는 3대 추진방향을 설정하고, 올림픽 국가정원 기본구상으로 자연환경 여건을 고려한 공간기능 및 시설유형 선정, 편의성과 지속가능한 유지ˑ관리를 고려한 도입시설 선정, 자연환경을 최대한 보전하는 공간체계 구상 등을 담은 내용에 대하여 설명했다.

 

또한 기본계획에서는 보전성과 편익성을 조화롭게 고려한 토지이용 및 동선계획, 가리왕산의 잠재력을 극대화하는 부문별 특화 방안. 올림픽 평화 정신과 강원다움을 담는 테마정원 조성계획, 강원도 신성장동력 거점을 형성하는 사업추진계획 등을 제시하면서, 올림픽 국가정원 조성이야말로 가리왕산 생태복원의 가장 확실한 방법임을 강조하였다.

 

특히 신범순 이사장은 올림픽 국가정원 조성을 통한 강원특별자치도 신성장동력 창출 및 권역별 국가정원 조성을 통한 지역균형발전과의 연계성을 강조하며, 산림형 국가정원▶기회발전특구, 중부권 국가정원▶지역균형발전, 올림픽 국가정원▶글로벌 랜드마크로 이어지는 올림픽 국가정원 기반 강원특별자치도 신성장동력 프로세스도 제시하였다.

          

주제발표에 이어 이동수 경희대 공공대학원 NGO학과 교수를 좌장으로 진행된 토론에서 허경태 전 산림청 산림보호국장은 올림픽 국가정원은 생태복원 기법을 동원해서 국가정원을 조성한다는 측면에서 친환경적 의의가 크고, 가리왕산 생태복원 과정에서 유지ˑ관리의 책임성과 안정성을 기하는 가장 좋은 방법 역시 국가정원 조성”이라고 평가하였다.

 

김태린 상지대 융합관광기획학과 교수는“올림픽 유산 활용, 생태복원, 지역관광개발을 모두 아우르는 가장 현실적이고 지속가능한 대안이 올림픽 국가정원 조성”임을 강조하였으며, 조승만 신구대 환경조경학과 겸임교수는“올림픽 국가정원 조성은 가리왕산 숲이 보전되고 복원되는 과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유지ˑ관리하는데 순기능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하였다.

 

김학영 대한민국시장ˑ구청장ˑ군수협의회 정책국장은“올림픽 국가정원을 기반으로 그린캐어산업을 육성하고 기회발전특구로 성장시킨다는 전략은 지역균형발전 측면에서 타당성이 매우 크다”고 평가하였다.

 

이영주 강원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국가정원 성공요소로 브랜드 확보, 웰니스 연계, 생활관광 활성화가 중요하며, 특히 체류형 신규관광수요를 창출할 수 있는 관계 인구 유입전략이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김대영 정선군 정책자문관은“올림픽 국가정원이 그린 순환, 그린 성장, 그린 뉴딜의 거점 역할을 해야 하며 폐광지역 신관광벨트 조성 및 그린캐어산업 클러스터 등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

[Reporter Kim Jun-ho = Jeong Seon-gun] The Olympic National Garden Development Master Plan, which was formed with the participation of 17 private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in Gangwon-do, religious circles, and sports circles, was held on August 29 by the Gangwon-do Promotion Committee for Olympic National Garden. It was presented through a theme presentation at the Olympic National Garden Grand Debate held at the hotel.

 

Through a theme presentation, Chairman Shin Beom-soon of the Foundation for Knowledge and Culture gave a presentation on the vision of the Olympic National Garden as “a forest-type national garden in a natural forest with conservation and restoration forests” and “Forest of Life, Forest of Peace, Forest of Culture, Forest of New Deal” The four core values ​​of “nature-friendly, ecological restoration, coexistence and coexistence” were set and the three main directions were set, and spatial functions and facility types were selected in consideration of the natural environment as a basic concept for the Olympic National Garden, and convenience and sustainable The contents including the selection of facilities to be introduced in consideration of maintenance and management and the design of a spatial system that preserves the natural environment as much as possible were explained.

 

In addition, in the basic plan, land use and circulation plans that harmoniously consider conservation and convenience, and special measures for each sector that maximize the potential of Mt. Gariwang. He emphasized that the creation of the Olympic National Garden is the surest way to restore the ecology of Mt. Gariwang while proposing a plan to create a theme garden that embodies the Olympic spirit of peace and Gangwon-ness, and a business promotion plan to form a new growth engine base in Gangwon-do.

 

In particular, Chairman Shin Beom-soon emphasizes the linkage with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through the creation of new growth engines for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through the creation of the Olympic national garden and the creation of regional national gardens. National Garden ▶ A new growth engine process for Gangwon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based on the Olympic National Garden leading to a global landmark was also presented.

          

Following the presentation of the topic, in a discussion led by Lee Dong-soo, professor of NGO department at Kyunghee University’s Public Graduate School, as chairman, Kyung-tae Huh, former director of the Forestry Protection Bureau of the Korea Forest Service, said that the Olympic National Garden has great environmental significance in terms of creating a national garden by mobilizing ecological restoration techniques. The best way to ensure the responsibility and stability of maintenance and management is also the creation of a national garden.”

 

Tae-Rin Kim, Professor of Convergence Tourism Planning at Sangji University, emphasized that “the most realistic and sustainable alternative that encompasses the utilization of Olympic heritage, ecological restoration, and regional tourism development is the creation of the Olympic National Garden,” while Cho Seung-man, an adjunct professor of Environmental Landscape Architecture at Shingu University, said, “Creating the Olympic National Garden. It will serve as a positive function in continuously monitoring, maintaining and managing the process of conserving and restoring the Gariwangsan forest.”

 

Kim Hak-young, the mayor of the Republic of Korea, the head of the district, and the policy bureau chief of the County Council, evaluated, “The strategy of nurturing the green care industry based on the Olympic national garden and growing it into a special opportunity development zone has great validity in terms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Lee Young-joo, Senior Research Fellow at the Gangwon Research Institute, emphasized, “As the success factors for national gardening, securing a brand, linking wellness, and revitalizing lifestyle tourism are important.

 

Kim Dae-young, a policy advisor to Jeong Seon-gun, suggested, “The Olympic National Garden should serve as a base for green circulation, green growth, and a green new deal, and it is necessary to explore a new tourism belt in the abandoned mine area and a green care industry cluster.”

 

rlavudrj@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준호, 정선군, 가리왕산, 올림픽국가정원, 신성장, 강원특별자치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