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제4기 마을세무사 6명 위촉

시민 누구나 무료 세무상담 가능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10 [13:01]

양주시, 제4기 마을세무사 6명 위촉

시민 누구나 무료 세무상담 가능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10 [13:01]

▲ 청사전경 <사진제공=양주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2월 31일 양주시는 시민들의 세금 고민 해결사로 활동할 제4기 마을세무사 6명을 위촉했다고 밝혔다.

 

마을세무사는 취약계층, 영세사업자, 농어촌 주민, 전통시장 상인 등 세금관련 고민이 있어도 경제적 이유 등으로 세무 상담을 받기 어려운 주민에게 세무사들의 재능기부를 통하여 무료 세무 상담을 제공해 주는 제도라고 했다.

 

이번에 위촉된 제4기 마을세무사는 권역별로 회천생활권 김재도 세무사, 양주생활권 이익재 세무사, 광적·백석 생활권 김도용 세무사, 장흥 생활권 박승열 세무사, 은현 생활권 윤석진 세무사, 남면 생활권 이현호 세무사로 구성됐다고 전했다.

 

이들은 1월부터 2023년 12월까지 총 2년간 활동하며, 국세와 지방세 관련 상담을 무료로 지원하고, 단 지원사항에는 각종 신고서 작성 대행과 신고 대행 등은 포함되지 않는다고 했다. 

 

상담을 희망하는 주민은 전화, 팩스, 이메일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비대면 상담이 가능하고, 기타 자세한 문의사항은 양주시청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기획예산과 의회법무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고 했다.

 

양주시 관계자는 “올해에는 다양한 맞춤형 세무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권역별로 마을세무사와 찾아가는 세무상담 서비스를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며 “복잡한 세금문제로 고민하고 있는 시민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며 지속적으로 제도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appointed 6 village tax accountants for the 4th term

 

Free tax advice available to all citizens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December 31st,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had appointed 6 village tax accountants to act as citizens' tax solvers.

 

The village tax accountant said that it is a system that provides free tax consultation through talent donation by tax accountants to the vulnerable class, small business owners, rural residents, and traditional market merchants, who have difficulties in obtaining tax advice for economic reasons, even if they have tax-related concerns.

 

The 4th village tax accountant appointed this time was composed of tax accountant Kim Jae-do from Hoecheon living area, Yangju living area Ikjae tax accountant, Gwangjeok and Baekseok living area tax accountant Kim Do-yong, Jangheung living area tax accountant Park Seung-yeol, Eunhyeon living area tax accountant Yoon Seok-jin, and Nam-myeon living area tax accountant Lee Hyun-ho.

 

They will be active for a total of two years from January to December 2023, and provide free consultations on national and local taxes, but they said that the support items do not include various types of filing and reporting agencies.

 

Residents wishing to receive counseling can apply by phone, fax, or e-mail. Non-face-to-face counseling is also possible. For more detailed inquiries, please refer to the website of Yangju City Hall or contact the Planning and Budget Department and the Parliamentary Legal Team for guidance.

 

An official from Yangju City said, "This year, we plan to operate a tax consultation service with a village tax accountant in each region to provide a variety of customized tax services." “We will continue to improve the system in the hope that it will be helpful to citizens who are struggling with complex tax issues,” he said.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양주시, 세금, 마을세무사, 재능기부, 김재도, 이익재, 김도용, 박승열, 윤석진, 이현호, 국세, 지방세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