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 SNS로 소통 강화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홍보

소통강화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상시 홍보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1:15]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 SNS로 소통 강화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홍보

소통강화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상시 홍보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6/18 [11:15]

▲ 동두천시청 전경 <사진제공 = 동두천 시청>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 지난 17일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는 SNS로 시민들과 소통하며,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병행하여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2011년 개설한 무한돌봄센터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으며, 다양한 복지정보와 주요 활동소식을 수시로 게재하여, 시민들의 알권리 충족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했다.

 

특히, 2021년에는 코로나19의 상황으로 인해 활동에 많은 제약이 발생함에 따라 무한돌봄센터 전화번호 스티커, 복지사각지대 안내문, 캐릭터, 배너 등을 제작 및 게시하며, 시각적인 접근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는 SNS와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채널 등을 통해 통합사례관리 사업 추진과 복지위기가구 발굴 및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Infinite Care Center strengthens communication through SNS and promotes discovery of welfare blind spots

 

Reinforcement of communication and discovery of welfare blind spot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 On the 17th, Dongducheon City Infinite Care Center communicated with citizens through SNS and announced that it was promoting the discovery of blind spots in welfare.

 

To this end, he said that he is actively using the official Facebook account of the Infinite Care Center, which was opened in 2011, and that various welfare information and news of major activities are frequently posted to satisfy citizens' right to know.

 

In particular, he said that in 2021, as there are many restrictions on activities due to the situation of Corona 19, he is strengthening visual access by producing and posting phone number stickers, welfare blind spots, characters, banners, etc.

 

Meanwhile, Dongducheon City Infinite Care Center said that it is focusing on promoting integrated case management projects and discovering and supporting households in crisis through SNS, Instagram, and KakaoTalk channel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동두천시,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 소통강화, 복지사각지대 발굴 상시 홍보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