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지방하천정비 시군대행사업' 도비 242억 투입...하천 13개소 정비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3/30 [09:18]

경기도, '지방하천정비 시군대행사업' 도비 242억 투입...하천 13개소 정비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3/30 [09:18]

▲ 경기도 북부 청사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경기도가 올해 지방하천 정비 시군대행 사업에 총 242억 원을 배정해 안성 통복천, 이천 응천 등 13개소를 정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지방하천 정비 시군 대행사업’은 지방하천 관리청인 경기도가 사업비를 전액 부담해 시·군에서 대행하는 지방하천 정비사업이다. 

 

경기도는 우기철·태풍 전 하천 정비 등 시급성이 필요하거나 공정이 비교적 단순하고, 공사 기간이 2년 이하로 짧고, 보상비를 제외한 공사비가 50억 원 이하인 소규모 현장을 대상으로 시군대행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경기도가 추진 중인 지방하천 정비 시군대행 사업은 기존 19개에 올해 신규 4개를 더해 총 23개 하천이다. 

 

3월 중으로 도는 올해 전체 지방하천 정비 시군 대행사업 예산 242억 원의 60%에 달하는 167억 원을 우선 교부할 계획이다. 

 

예산이 투입되는 곳은 기존에 추진 중인 9개 하천과 올해 신규사업 대상이 된 남양주 궁촌천, 파주 설마천, 의정부 백석천, 양주 방성천 등 하천 4개소다. 기존 9개 하천 가운데 안성 통복천, 이천 응천 등 2곳은 올해 준공 예정이다. 

 

백승범 경기도 하천과장은 “기존 지방하천 정비는 중·대 규모 위주로 추진해 상대적으로 수해 피해가 빈번했던 소규모 하천 정비가 소외됐다”라며 “이를 보완해 시·군과의 협업으로 집중호우 대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do invests 24.2 billion won in 'Local River Maintenance City-Gun Agency Project'... 13 river maintenance

 

[Reporter Kim Hyeon-woo = Northern Gyeonggi-do] Gyeonggi-do announced on the 30th that it will allocate a total of 24.2 billion won to the municipal river maintenance project this year to promote maintenance of 13 places, including Tongbokcheon in Anseong and Eungcheon in Icheon.

 

The ‘Local River Maintenance City/Gun Agency Project’ is a local river maintenance project run by cities and counties with the full cost of the project being borne by Gyeonggi-do, the local river management agency.

 

Gyeonggi-do is promoting a city-gun agency project for small-scale sites that require urgency, such as river maintenance before the rainy season or typhoon, or the process is relatively simple, the construction period is short (less than 2 years), and the construction cost excluding compensation is less than 5 billion won.

 

Currently, Gyeonggi-do is promoting local river maintenance projects by city and county agencies, adding 4 new ones this year to the existing 19, for a total of 23 rivers.

 

In March, the province plans to first provide 16.7 billion won, or 60% of the total local river maintenance budget of 24.2 billion won for municipal and county agency projects this year.

 

The budget is invested in 9 streams currently in progress and 4 streams that are subject to new projects this year: Gungchon Stream in Namyangju, Seolma Stream in Paju, Baekseok Stream in Uijeongbu, and Bangseong Stream in Yangju. Two of the existing nine streams, Anseong Tongbokcheon and Icheon Eungcheon, are scheduled to be completed this year.

 

Baek Seung-beom, head of the Gyeonggi-do River Division, said, “Existing local river maintenance was focused on medium and large scale, so small-scale river maintenance, which was relatively frequently damaged by floods, was neglected.” I will do my best,” he sai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경기도, 지방하천 정비 시군대행 사업, 도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