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미디어아트와 음악 결합한 다원예술 공연 개최..."오는 17일"

'음악으로 그리는 일곱 가지 반 고흐, 별이 빛나는 밤에'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8/11 [12:05]

동해시, 미디어아트와 음악 결합한 다원예술 공연 개최..."오는 17일"

'음악으로 그리는 일곱 가지 반 고흐, 별이 빛나는 밤에'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8/11 [12:05]

▲ <사진제공=동해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동해시는 오는 17일 오후 8시 동해문화예술회관 야외공연장에서 미디어아트와 음악을 결합한 뮤지컬 형식의 다원예술 공연 「음악으로 그리는 일곱 가지 반 고흐, 별이 빛나는 밤에」 공연이 개최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2022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민간예술단체 우수 공연 프로그램에 공모 선정으로 진행된다.

 

출연진은 뮤지컬배우 겸 가수 정동하, 뮤지컬배우 김소향, 이희주, 팝페라가수 손태진, 정하은과 제이케이밴드 10인조다.

 

공연은 세계적인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작품 중 ‘아를르 포룸 광장의 카페테라스’, ‘감자 먹는 사람들’ 등 대표적인 7작품을 음악과 함께 스토리텔링하고, 미디어아트로 제작한 고흐의 200여 작품들을 뮤지컬배우와 가수 그리고 10인조 밴드의 라이브음악과 함께 감상할 수 있어, 관람객들에게 낭만적인 여름밤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시는 오는 11월에도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와이즈발레단의 ‘헨젤과 그레텔’ 발레공연을 계획하고 있으며, 향후 동해예총, 동해윈드오케스트라 등 각종 단체를 통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월출 문화체육과장은 “이번 공연은 한여름 밤 야외에서 즐길 수 있는 낭만적인 공연인 만큼, 많은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여 감동을 느끼고 무더위를 식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hae City to hold a multi-purpose art performance combining media art and music..."Coming 17th"

 

'Seven Van Gogh Paintings with Music on a Starry Night'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Donghae City will be performing at the Donghae Culture and Arts Center outdoor performance hall at 8 pm on the 17th, a multidisciplinary art performance in the form of a musical that combines media art and music “Seven Van Gogh Paintings with Music, On a Starry Night” ' He announced that the concert was going to be held.

 

This performance will be conducted by selection of a public contest for the excellent performance program of a private art group in the 「Cultural Empathy Project with the Culture and Arts Center in 2022」.

 

The cast is musical actor and singer Jeong Dong-ha, musical actors Kim So-hyang, Lee Hee-joo, popera singer Son Tae-jin, Jeong Ha-eun and JK Band 10 members.

 

Among the works of world-famous painter Vincent van Gogh, 7 representative works such as 'Cafe Terrace at Arles Forum Square' and 'Potato Eaters' are storytelling with music, and about 200 of Van Gogh's works produced as media art are presented with musical actors. It can be enjoyed with live music by singers and 10-member bands, and is expected to provide a romantic summer night to the audience.

 

On the other hand, the city is planning a ballet performance of ‘Hansel and Gretel’ by Wise Ballet as a cultural sympathy project all over the country in November, and in the future, performances of various genres through various groups such as Donghae Arts Chong and Donghae Wind Orchestra will be held.

 

Lee Wol-chul, head of the Culture and Sports Division, said, "As this performance is a romantic performance that can be enjoyed outdoors on a midsummer night, I hope that it will be a time for many citizens to feel moved and cool off from the sweltering heat."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동해시, 미디어아트, 음악, 뮤지컬, 다원예술 공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