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문화예술콘텐츠맥, 장애인의 날 맞아 장애문화예술포럼 개최

'아트브리지'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2/04/15 [14:25]

(주)문화예술콘텐츠맥, 장애인의 날 맞아 장애문화예술포럼 개최

'아트브리지'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2/04/15 [14:25]

▲ 2022 장애문화예술포럼 아트브리지 포스터 <사진제공=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20일 강릉지역 문화예술콘텐츠를 제공하는 (주)문화예술콘텐츠맥이 장애인의 날을 맞아 강릉명주예술마당에서 장애문화예술 포럼인 <아트브리지>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민간·공공영역의 장애문화예술 교육 사례와 발달장애 창작자의 활동 사례를 소개하고, 강연 후 참가자들과 소통하는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했다.

 

강연에는 장애예술가 발굴 및 인큐베이팅 '예술하는 오아시스' 서민지 대표, 상지대학교 언어청각치료학과 이명순 교수, 자폐성 장애를 겪고 있는 한승민 작가가 각각 장애문화예술 교육사례 <정답 없는 시험과 문제풀이 앞에 우리는>, 공공 장애문화 예술 교육 사례 <미술활동이 주는 소통과 인지 변화 가능성>, 당사자 사례인 <그림 속 이야기>라는 주제로 나선다고 했다.

 

문화예술콘텐츠맥은 이번 포럼을 통해 도출된 이야기들이 지역 장애문화예술 발전에 참고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강릉을 비롯한 각 기초자치단체에 전달하고, 장애 문화예술 포럼을 정례화하여 지역별로 돌아가며 주최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최윤정 대표는 "지역의 장애문화예술에도 이제는 관심을 가질 때"라며, "민간과 공공이 협력하여 장애창작자를 위한 자립 생태계 구축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화예술콘텐츠 맥은 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의 창업지원으로 지난 2월 '2022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12기 창업팀으로 선정되어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성장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ulture and Art Contents Mac Co., Ltd. held the Culture and Art Forum for the Disabled on the Day of the Disabled

 

'Art Bridge'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20th, Culture Art Contents Mac, which provides cultural and art contents in Gangneung, will be holding <Art Bridge>, a culture and art forum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at Gangneung Myeongju Art Madang on the occasion of the Day of the Disabled. said.

 

The forum will introduce cases of cultural and art education with disabilities in the private and public domains and the activities of creator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and will be held in the form of communication with the participants after the lecture.

 

In the lecture, Min-ji Seo, CEO of 'Oasis for Art', which discovers and incubates disabled artists, Myeong-soon Lee, professor of speech and auditory therapy at Sangji University, and Seung-min Han, an artist suffering from autistic disorder, each presented a case of disability culture and art education <We are in front of unanswered tests and problem-solving>, public He said that he would go out with the themes of <The possibility of communication and cognitive change through art activities> and <The story in the picture>, a case of art education for disabled people.

 

Culture and Art Contents Mac plans to deliver the stories derived through this forum to each local government including Gangneung so that they can be used as reference materials for the development of culture and art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and to organize a forum for culture and art with disabilities on a regular basis and to host it by region. said.

 

CEO Yoon-Jeong Choi said, “Now is the time to be interested in local disability culture and art.

 

Meanwhile, Culture and Arts Contents MAC reported that it was selected as the 12th startup team of the '2022 Social Entrepreneur Development Project' in February with the start-up support of the Gangwon-do Social Economy Support Center and is preparing to grow into a social economy enterprise.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문화예술콘텐츠맥, 장애인의 날, 장애문화예술 포럼, 아트브리지, 강원도사회적경제지원센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