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꿈나무 보금자리」저소득 아동가구 주거환경 전수조사 실시

-이번 저소득 아동가구 주거환경 전수조사는 동 맞춤형복지팀과 지역의 상황을 잘 알고 있는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2/15 [14:41]

동두천시,「꿈나무 보금자리」저소득 아동가구 주거환경 전수조사 실시

-이번 저소득 아동가구 주거환경 전수조사는 동 맞춤형복지팀과 지역의 상황을 잘 알고 있는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2/15 [14:41]


[안종욱 기자=경기북부] 동두천시는 올해 저소득 아동가구 주거복지를 위한 ‘꿈나무 보금자리’ 사업을 계획하고, 약 300여 저소득 아동가구의 주거환경 실태파악을 위해 15일부터 한 달 동안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꿈나무 보금자리’ 사업은 코로나19로 학교에 가지 못하고, 온라인 수업을 들으며 집에서 지내는 시간이 많아진 아동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주거 빈곤 아동가구를 발굴하고, 도배·장판, LED 등기구 교체, 화재감지기와 소화기 등을 설치하여, 주거환경 개선을 통해 아동의 건전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 저소득 아동가구 주거환경 전수조사는 동 맞춤형복지팀과 지역의 상황을 잘 알고 있는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가가호호 개별 가정방문을 통해 실시한다. 

 

더불어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아동학대 및 방임의 상황에 있을지 모르는 사각지대의 아동을 파악하기 위해 위기아동 조사도 병행하여 실시할 예정이다. 

 

 아동가구 주거환경 전수조사 결과에 따라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가구는 가구당 100만원 이내 개보수 공사를 진행하게 되며, 재원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한 동두천시 예치금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진영호 복지정책과장은 “저소득 아동 주거환경 전수조사를 철저히 실시하여,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 없이, 동두천시 아동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conducts a thorough survey on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low-income children's households in “Dream Tree Home”

 

 

-This total residential environment survey of low-income children's households is conducted by the customized welfare team, members of the community security council and honorary social welfare officials who are familiar with the local situation...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Province] Dongducheon City announced that it plans a “dream tree home” project for the residential welfare of low-income children this year, and conducts a full survey for a month starting from the 15th to determine the actual condition of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about 300 low-income child households.

 

 In order to provide a safe and comfortable living environment for children who cannot go to school due to Corona 19 and spend more time at home while taking online classes, the'Dream Tree Home' project is to discover households for children in need of housing, paperboards, flooring, and LEDs. It is a project to promote healthy growth of children by replacing lighting fixtures, installing fire detectors and fire extinguishers, and improving the residential environment.

 

 The total residential environment survey of low-income children's households is conducted by the customized welfare team, members of the Community Security Council, and honorary social welfare officials who are familiar with the local situation, complying with the quarantine rules, and through individual household visits.

 

In addition, an investigation into children at risk will be conducted in parallel to identify children in blind spots who may be in the situation of child abuse and neglect, which has recently emerged as a serious social problem.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total residential environment survey of children's households, households that need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will undergo renovation work within 1 million won per household, and the funding will be implemented as a deposit in Dongducheon City through the Gyeonggi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Welfare Policy Manager Jin Young-ho said, “We will thoroughly conduct a thorough survey of low-income children's housing environment so that all children in Dongducheon can grow up safely and happily without children in blind spots.”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꿈나무 보금자리, 주거환경, 진영호 복지정책과장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