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사업 자부담 면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02/14 [10:51]

가평군,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사업 자부담 면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3/02/14 [10:51]

▲ [사진=신상석 기자] 가평군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가평] 가평군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사업을 위해 올해 한시적으로 공급가액의 100%를 군비로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기존 경영환경개선사업에서는 소상공인 자부담 10%, 군비 90%를 지원해 왔다. 

 

개선사업은 점포 인테리어 개선, 옥외광고물 교체, CCTV설치, 무인결재시스템 설치, 안전위생 설비, POS기기 설치 등에 따른 비용을 업소당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된다.

 

지원대상은 관내에 3개월 이상 주소 및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으로 지난해 연매출이 10억원 이하여야 한다.

 

신청은 다음달 6일부터 10일까지 군 소상공인연합회 사무실 현장방문 또는 한국생산성본부 소상공인성장센터로 우편접수 하면 된다.

 

앞서 가평군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자체 경쟁력 강화와 안정적 자립기반 구축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생산성본부(KPC)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경영환경개선사업에 따른 소상공인 자부담 면제 결정을 추진해 왔다.

 

가평군 관계자는 “이번 자부담 면제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지나온 영세 소상공인들에게 단비가 될 수 있는 지원책이 되길 바란다”며 “자체 경쟁력 향상과 안정적 경영회복에 따른 다양한 소상공인 지원책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2021년부터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그해에는 관내 87개 사업체가 최대 300만원까지, 지난해에는 175개 업체가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받아 점포 환경개선 및 컨설팅 지원을 받았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small business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self-pay exemption

 

[Reporter Kim Hyun-woo = Gapyeong] Gapyeong-gun announced on the 14th that it will temporarily support 100% of the supply value this year as military expenses for the business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for small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that are struggling.

 

In the existing business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10% of the self-pay of small business owners and 90% of military expenses have been supported.

 

As for the improvement project, up to KRW 5 million per business is supported for expenses related to store interior improvement, outdoor advertisement replacement, CCTV installation, unmanned payment system installation, safety and sanitation facilities, and POS device installation.

 

The target of support is a small business owner with an address and business place in the jurisdiction for more than 3 months, and the annual sales last year must be less than 1 billion won.

 

Applications can be submitted by mail from the 6th to the 10th of next month by visiting the office of the County Small Business Federation or by mail to the Small Business Growth Center of the Korea Productivity Center.

 

Previously, Gapyeong-gu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Korea Productivity Center (KPC) to support small business owners experiencing economic difficulties in strengthening their own competitiveness and establishing a stable foundation for self-reliance, and has pushed for a decision to exempt small business owners from self-burden according to the business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An official from Gapyeong-gun said, “I hope that this self-burden exemption will be a supportive measure that can be a good cost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have gone through a difficult time due to Corona 19.” .

 

Meanwhile, the county has been promoting a business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for small business owners since 2021, and that year, 87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received up to 3 million won, and last year, 175 companies received up to 5 million won to improve the store environment and receive consulting support.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가평군,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사업, 공급가액, 자부담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가평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