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3 동두천 락 페스티벌’ 동두천 소요산에서 화려하게 펼쳐져...

8월 25일, 26일 양일간 제23회 동두천 락 페스티벌 소요산에서 성황리에 펼쳐지다

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3/08/29 [21:23]

‘2023 동두천 락 페스티벌’ 동두천 소요산에서 화려하게 펼쳐져...

8월 25일, 26일 양일간 제23회 동두천 락 페스티벌 소요산에서 성황리에 펼쳐지다

김완영 기자 | 입력 : 2023/08/29 [21:23]

▲ 제23회 동두천 소요산 락 페스티벌 축제 성황리 마무리  © 브레이크뉴스/경기북부

 

[김완영 기자 = 동두천] 국내 최장수 락 페스티벌이자 신인 락 밴드 등용문인 제23동두천 락 페스티벌이 지난 825일과 26일 양일에 걸쳐 소요산 주차장 특설무대에서 화려하게 펼쳐졌다.

 

이는 동두천 락 페스티벌 조직위원회가 주최·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경기도,동두천시, 동두천시의회, 용산 캠프케이시가 후원한 이번 축제는 첫날 락 밴드 경연대회를 시작했다.

 

이번 락밴드 경연대회에서는 청소년부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이파란밴드, 일반부 대상(경기도지사상)품바21’ 밴드가 수상했다. 이어 경연대회 출신 밴드 스프링스, 크랙샷의 특별공연이 진행되었다.

 

또한, 떠오르는 신예 지소쿠리클럽과 구만(9.10000), 세련된 음악을 선보이는 너드커넥션과 솔루션스, 폭발적인 무대매너가 돋보이는 로맨틱펀치, 한국 인디 밴드계의 상징인 크라잉넛과 노브레인의 열광적인 무대가 이어졌다.

 

마지막으로라이브의 황제이승환이 축제의 마무리를 장식하며 소요산을 찾은 락 마니아들을 열광의 도가니에 빠뜨렸다.

 

박형덕 동두천시장은 축사를 통해국내 최장수 락 페스티벌을 만들고 지금까지 꾸준하게 이어온 락페스티벌 조직위원회의 노고에 감사를 드린다라며 전했다.

 

kwy16090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3 Dongducheon Rock Festival’ unfolds splendidly at Soyosan Mountain
 
On the 25th and 26th of August, the 23rd Dongducheon Rock Festival was held at Soyosan Mountain in great success.
 
  [Reporter Kim Wan-young = Dongducheon] The 23rd ‘Dongducheon Rock Festival’, the longest-running rock festival in Korea and the gateway to new rock bands, was splendidly held on August 25th and 26th on a special stage in the Soyosan parking lot.
 
  Hosted and supervised by the Dongducheon Rock Festival Organizing Committee and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Gyeonggi Province, Dongducheon City, Dongducheon City Council, and Yongsan Camp Casey, the festival started with a rock band contest on the first day.
 
  In this rock band contest, the youth department grand prize (Minister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ward) was awarded to the band 'Pumba 21', and the general department grand prize (Governor of Gyeonggi Province) was awarded. Then, a special performance was held by the bands Springs and Crackshot, who were from the contest.
 
In addition, the up-and-coming Jisokuri Club and Guman (9.10000), Nerd Connection and Solutions with sophisticated music, Romantic Punch with explosive stage manners, and enthusiastic performances by Crying Nut and No Brain, the symbols of Korean indie bands, continued.
 
Lastly, ‘Emperor of Live’ Lee Seung-hwan decorated the end of the festival, sending rock maniacs who visited Soyosan into a crucible of enthusiasm.
 
  Park Hyung-deok, mayor of Dongducheon, delivered a congratulatory speech, saying,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Rock Festival Organizing Committee for their hard work in creating the longest-running rock festival in Korea."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