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청년 4-H 연합회 연탄 1200장 나르며 구슬땀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0/11/25 [12:12]

가평군 청년 4-H 연합회 연탄 1200장 나르며 구슬땀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0/11/25 [12:12]

 

 

경기도 가평군 청년 4-H 연합회는 관내 저소득 5가구에 연탄 240장씩 총 1,200(90만원상당)을 기부 및 배달하였다.

 

가평군 청년 4-H 연합회 대표는 벌써 많이 추워져, 부족한 연탄으로 겨울을 나실 어르신들이 걱정이 되었다. 직접 배달을 하면서 어르신들과 담소도 나누고 힘이 되어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가평군 조종면장 박재근은 나이도 젊은데 조금씩 돈을 모아 이렇게 연탄을 기부하고, 직접 배달까지 한다고 하니 너무 대견하고 감사하다. 덕분에 어르신들은 연탄 걱정 없이 올겨울을 따뜻하게 나실 수 있을 것이라고 하였고“4명이서 그 많은 연탄을 나른다고 하니 걱정이 앞선다. 꼭 잠깐씩 쉬고, 또 몸을 아끼면서 연탄을 배달하길 바란다.”라고 당부 인사를 전했다.

 

영하로 떨어진 추운 날씨에도 청년 4명은 5시간가량동안 연탄을 나르며 구슬땀을 흘렸다. 한편 “4-H”란 지, , , 노라는 뜻을 가진 봉사 동아리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