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자라섬 남도 꽃 정원 개방 연장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17:14]

자라섬 남도 꽃 정원 개방 연장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0/10/15 [17:14]

 

  © 운영자


[안종윽 기자 = 경기북부] 가평군 대표관광명소인 ‘자라섬 남도 꽃 정원’ 유료개방이 10월 말까지 연장된다.

 

앞서 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가을 꽃 축제 취소에 따라 그동안 조성된 자라섬 남도 꽃 정원을 지난 달 26일부터 이달 18일 일요일까지 일반인들에게 축소 개방해 오고 있다.

 

15일 군에 따르면 남도 꽃 정원 개방으로 최근 16일 동안 5만여 명이 방문해 농·특산물 매출이 1억3500여만 원에 이르고 인근 식당매출도 증가하는 등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과를 거두고 있다며 꽃들이 만개한 상태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여 개방기간을 연장한다고 밝혔다.

 

개방기간 일일 관람료는 5천원으로 가평사랑상품권으로 교환된다. 가평군민 및 3세 미만 유아는 무료로 신분증을 제시해야 한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일몰 후부터 밤 10시까지는 고보조명, 레이저조명, 블라드 등 야간경관(빛의 공원)도 운영된다.

 

군은 개방기간 종합안내소 운영, 화장실 및 주차시설, 쉼터조성, 푸드마켓, 문화관광해설사 운영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마련해 안전사고예방 및 수변지역 환경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조치도 강화된다. 방역요원 배치, 열화상 카메라 설치 및 손 소독제 비치를 비롯해 마스크 착용 및 전자 방문객 명부(QR코드 인증) 작성 후 입장이 가능하다.

 

군은 지난해 자라섬 남도 11만여㎡에 꽃 단지와 경관 조명, 관광편의시설 등을 설치해 '꽃섬'으로 탈바꿈하며 방문객 8만명 시대를 열었다.

 

자라섬 남도 꽃 정원에는 백일홍, 코스모스, 구절초, 메리골드, 핑크뮬리 등 각종 꽃들의 자태와 포토존 및 전망대 등이 설치됐다. 자라섬은 올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야간경관 100선’에 뽑히기도 했다.

 

동도와 서도, 남도, 중도 등 4개 섬으로 이뤄진 자라섬 면적은 61만4천㎡로 인근 남이섬의 1.5배다. 서도에는 캠핑장이 설치됐으며 중도는 재즈 페스티벌 등 사계절 축제가 열리고 있다.

 

군은 그동안 미개발지역으로 방치된 동도도 산책공원 등의 활용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자라섬은 1943년부터 중국인들이 농사를 짓고 살았다고 해 '중국섬'으로 불리다가 1986년 현재의 이름이 붙여졌다. 모래 채취 등의 영향으로 비가 많이 내릴 때마다 물에 잠겼으며, 이로 인해 개발에서 소외되고 주민들조차 섬으로 인식하지 않았다.

 

그러나 북한강 수계 댐들의 홍수 조절로 자라섬은 물에 잠기는 횟수가 크게 줄었으며 2004년 국제 재즈 페스티벌을 시작으로 가평 관광의 중심에 자리하고 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arasum Namdo Flower Garden Opening Extension


Paid opening of the “Jara Island Namdo Flower Garden”, a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 in Gapyeong-gun, will be extended until the end of October.

 

Earlier, the military has been reducing the opening of the flower garden in Namdo Island, which was built in the wake of the new coronavirus infection (Corona 19), to the public from the 26th of last month to Sunday the 18th of this month.

 

According to the county on the 15th, the opening of the Namdo flower garden has resulted in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stagnated by Corona 19, such as the opening of the Namdo flower garden, which has resulted in sales of agricultural and specialty products reaching 135 million won and increasing sales of nearby restaurants. It is said that the opening period will be extended as flowers are expected to remain in full bloom for the time being.

 

The daily admission fee during the opening period is 5,000 won, which is exchanged for a Gapyeong Love Gift Certificate. Gapyeong-gun residents and infants under the age of 3 must present their ID card for free.

 

The viewing hours are from 10 am to 6 pm, and night scenery (park of light) such as gobo lighting, laser lighting, and Vlad is operated from sunset to 10 pm.

 

During the open period, the county is making every effort to prevent safety accidents and manage the environment of waterfront areas by preparing various convenient facilities such as operating a general information center, toilet and parking facilities, shelter building, food market, and cultural tourism commentator operation.

 

In addition, quarantine measures to prevent Corona 19 will be strengthened. Admission is possible after quarantine personnel are placed, thermal imaging cameras are installed, hand sanitizers are provided, masks are worn, and electronic visitor lists (QR code authentication) are prepared.

 

Last year, the county opened an era of 80,000 visitors by installing a flower complex, landscape lighting, and tourist convenience facilities in about 110,000 square meters of Namdo Island in Jara Island last year.

 

In the flower garden of Namdo Island in Jara Island, various flowers such as Baek Ilhong, Cosmos, Gujeolcho, Marigold, and Pink Muhly were installed, as well as photo zones and observation decks. Jarasum was also selected as the “100 Night Scenery” by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this year.

 

Jara Island, consisting of four islands including Dongdo, Seodo, Namdo, and Jungdo, is 614,000m2, which is 1.5 times that of Nami Island. A campground was set up in Seodo, and four seasons such as a jazz festival are held in the middle.

 

The county is looking for ways to utilize the Dongdodo Promenade, which has been neglected as an undeveloped area.

 

Jarasum was called'Chinese Island' because the Chinese people lived and farmed it since 1943, and in 1986 it was named as it is. It was submerged in the water whenever it rained a lot due to the influence of sand collection, and because of this, it was alienated from the development and even residents did not recognize it as an island.

 

However, due to the flood control of the Bukhan River water dams, the number of times of submersion in Jarasum has been greatly reduced, and starting with the International Jazz Festival in 2004, it is located at the center of Gapyeong touris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