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군 코로나 19 피해농가 돕기 직거래 한마당 마련
 
안종욱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14:55]

 

 

가평군이 코로나19 피해농가를 돕기 위한 농·특산물 특별 할인행사를 마련해 고통을 반분하며 위기를 극복하고 있다.

 

30일 군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초··고등학교 개학연기에 따른 학교급식 중단과 관광·외식 위축 등으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산물 직거래 한마당을 지난 27일부터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행사는 군 농협과 연계해 45일까지 하나로마트에서 열린다. 이곳에는 학교급식이 중단되면서 3~4월에 생산 출하되는 쪽파를 비롯해 잣누룽지, 잣두부과자, 표고버섯, 계란, 딸기 등 관내에서 생산되는 친환경 농·특산물 10개 품목이 저렴한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시중가격 보다 10~65% 저렴하다. 잣두부는 12500, 쪽파는 12000, 표고버섯은 500g 5000, 유정란은 18000원에 판매되고 있으며 선착순으로 일정금액 이상 구매자에게는 사은품도 증정하고 있다.

 

다음달 중에는 하나로마트 내에 ‘shop in shop’ 판매코너를 마련해 연중 우수 농·특산물 홍보 및 판로 확보에 나설 예정이다.

 

앞서 군은 이달부터 저장성이 떨어지는 채소는 출하 시점이 생명인 만큼 피해품목을 시중가보다 50% 할인된 가격에 관내 농축협, 산림조합, 군청 공무원을 대상으로 직거래를 실시하고 있다.

또 군청 구내식당을 비롯해 꽃동네 등 사회복지시설에 급식으로 구매를 요청하는 등 농가의 판로확보에 동참을 촉구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역 농산물 소비촉진 홍보와 할인 판매행사를 벌이는 등 실제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방안 마련에 적극 나서겠다어려운 시기 농가 판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코로나19 감염병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한 군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대면접촉 줄이기, 온라인 소통, 다중이용시설 이용자제, 마스크 착용, 손씻기, 주말모임 자제 등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을 강력 추진하고 있다.

 

공직자부터 솔선수범을 위해 불요불급한 출장 자제, 행사 취소 및 연기, 구내식당 및 민원창구 안심 칸막이 설치, 부서별 점심시간 시차 운영, 대면결재 없애기, 연근무 확대 등을 실시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 실무반도 확대 운영하는 등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3/30 [14:55]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