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군 농작물 피해예방 나서
 
안종욱 기자 기사입력  2020/02/07 [16:10]

 

 

가평군이 멧돼지, 고라니 등 유해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예방을 위해 포획단 운영 및 피해예방시설 설치에 나선다.

 

7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대응을 위한 58명의 포획단을 편성해 3월 말까지 집중 포획활동을 실시함으로써 야생 멧돼지 개체수를 대폭 감소시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작년 하반기에도 ASF 바이러스 매개체로 알려진 야생 멧돼지 포획을 강화하기 위한 포획단을 60여명으로 추가 확대해 관내 전역에서 총기포획 및 돼지열병 예방 예찰활동에 전념해 왔다.

 

포획단은 지난해 멧돼지 등 유해야생동물 2957마리를 포획하는 실적을 올렸다.

 

또 군은 전기목책기, 철조망, 방조망 등 농작물 피해예방시설 설치에 따른 설치비용을 최대 60%500만원까지 지원키로 했다. 2019년에도 전년대비 2배 가까운 50여 가구가 수혜를 받았다.

 

지원대상은 5년 이내 야생동물로부터 농작물 피해를 받은 사실이 있는 농가나, 농업경영 3~5년 이상 수행한 사람으로서 타 직업을 겸하지 않은 순수 농업인이어야 한다.

 

피해예방을 위해 자부담으로 예방시설 설치 등 자구노력이 있는 농가를 우선순위로 지원할 계획이다.

 

, 각종 세금을 체납한 농업인과 농림수산식품부 FTA 기금 등 피해예방시설비 또는 5년 이내 같은 사업을 지원 받은 농업인은 제외하는 등 보다 많은 농업인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청은 오는 21일까지 읍면사무소 및 환경과에 비치된 신청서와 사업계획서, 농지원부 또는 농업경영체 등록확인서 등의 구비서류를 준비해 제출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각적인 방법을 발굴해 농민들이 소중하게 키운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영농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2/07 [16:10]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