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군-캐나다 간 친선우호 증진에 앞장
 
안종욱 기자 기사입력  2019/09/02 [14:50]

 

김성기 군수, 연방의회 상원의원 약속

 

6.25전쟁당시 가평전투에 참가해 혈맹을 맺은 캐나다와 가평군의 교류 및 우호관계가 더욱 공고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2일 군에 따르면 김성기 군수가 최근 서울 캐나다 대사관에서 열린 캐나다 연방의회 상원의원 한국 방문 기념식에 참석해 양국간 교류 활성화방안 등을 협의하고 우호협력 강화를 이뤄 나가기로 약속했다.

 

김 군수 등 한국과 캐내다 양국 우호 증진에 기여한 인사들이 초청된 이번 자리는 캐나다 연아마틴 상원의원의 한국방문에 맞춰 마이클 도너허 주한캐나다 대사가 환영만찬을 준비하면서 이뤄지게 됐다.

 

연아마틴 상원의원은 한국-캐나다 의원 연맹 공동회장을 맡고 있으며 이번 한국에서 개최되는 해외 한국정치인 포럼에 참석하기 위해 방문했다.

 

김 군수를 만난 연아마틴 상원의원은 한국과 캐나다 국교수립이 1963년인데 가평군은 수교 이전인 6.25전쟁때 가평전투로 혈맹을 맺고 그 후 캐나다군 한국전 참전용사에 대한 보은과 보훈 등 좋은 사업을 해 오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앞으로도 많은 기여를 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김 군수는 우리가 어려움에 처했을 때 캐나다 군인들이 피를 흘리며 지켜준 것에 대해 가평군민들의 조그마한 보답이자 보훈사업을 하는 것은 당연한 도리이고 의무라며 기회가 일을 때마다 양국간 우호증진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또 김 군수는 캐나다 현지에서 이루어지는 군의 다양한 보은활동이 우리가 원조를 받던 나라에서 이제는 무언가 보답을 할 줄 하는 나라와 국민이 됨으로써 가평군민의 명예심과 자긍심 고취, 한국과 캐나다 우호증진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덧 붙였다.

 

군은 올해 1월 캐나다 밴쿠버 랭리시에 브리티시컬럼비아주 캐나다군 한국전참전비 건립용에 가평석을 지원하여 제막식을 가졌으며 6월에는 캐나다 메니토바주 위니펙시 가평전투공원 참전비에도 가평석을 지원한바 있다.

 

아울러 군은 현재까지 캐나다군 한국전 참전용사 200여 명에게 가평군민의 뜻을 모아 가평전투 기념메달을 수여하고 가평특산품 잣 등을 선물했으며, 220여 명의 참전용사와 가족에게 보은의 만찬을 베풀었다.

 

특히 군은 1983년 북면 이곡리에 캐나다군 한국전참전비를 건립하여 매년 424일에 캐나다군 한국전 참전 기념식을 갖고 있다.

 

가평 전투는 1951423일부터 25일까지 중공군 춘계 대공세 때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군으로 구성된 영연방군과 중공군이 가평계곡에서 맞붙은 23일간의 전투를 말한다.

 

가평전투는 영연방군이 다섯배나 많은 중공군을 맞아 대승하여 중공군의 수도 서울진입을 막은 한국전쟁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전투로 기록되었다.

 

이 전투로 캐나다군 10명 전사 23명 중상을 입은 방면 중공군은 1,000명 이상이 전사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02 [14:50]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