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군 CCTV통합관제센터 체험학습의 장
 
안종욱 기자 기사입력  2019/07/29 [17:17]

 

‘CCTV 안전체험 견학프로그램’상시 운영

 

가평군 CCTV 통합관제센터가 주민생활안전 파수꾼 역할은 물론 지역주민들의 현장 학습장소로도 인기다.

 

29일 군에 따르면 5인 이상 30인 이내의 유치원생, 초·중·고 학생, 일반인, 단체 등을 대상으로 ‘CCTV 안전체험 견학프로그램’을 상시 운영하고 있어 위기상황에 신속히 대처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있다.

 

프로그램은 연령별 눈높이에 맞춰 관제센터 운영현황을 소개한 후 검거사례 등 관제영상을 상영하며 비상상황이 발생했을 때 비상벨을 사용하는 방법 등을 알려주고 있다.

 

또 직접 비상벨 체험 및 관제현장 견학 등의 순서로 약 30~40분간 진행되고 있다.

 

특히 견학내용에는 관제실 체험, 동영상 교육, CCTV조작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학생들의 흥미를 유발하고 있다.

 

최근에는 설악면 기관단체장 20여 명이 통합관제센터를 방문해 센터의 기능과 역할, 긴급상황 발생 시 대처요령 등에 대해 설명을 듣고 교육을 받았다.

 

센터를 찾은 주민들은 CCTV 카메라 및 비상벨 시뮬레이션 작동 등을 체험하며, 실시간 18개 채널에서 영상이 동시에 비치고 수상한 행동이 확대되는 모습의 첨단 시스템에 큰 관심을 보였다.

 

CCTV 안전체험 견학프로그램은 군청 안전재난과(031-580-2547)로 사전 예약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지난 2015년 4월부터 정식 운영에 들어간 센터에는 현재 관내에 설치된 393개소에 833대의 CCTV를 24시간 모니터링 함으로써 범죄, 어린이안전, 음주소란, 주정차질서, 환경보호 등 주민 일상생활의 안전을 지키는 불침번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가지, 취약지, 공원, 가로변 등 방범 취약지역에 설치 돼 있는 CCTV를 통해 어린이와 여성을 범죄로부터 보호하는데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하천수위나 강수량도 수시로 확인해 자연재해도 미리 대비하고 있다고 군은 설명했다.

 

군 관계자는 “군민안전을 지켜주는 CCTV 통합관제센터의 생생한 현장을 제공해 범죄에 대한 심각성을 공지하고 범죄를 예방하는 귀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안심기운은 상승시켜 주민 삶의 질을 높여나간다는 계획에 따라 마을대표, 청소년, 유관기관단체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견학과 홍보활동을 전개해 안전한 삶과 자연이 융합된 세이프 그린도시(Safe Green City)를 이뤄간다는 방침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29 [17:17]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