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군 상인들 지역상권 활성화에 적극 동참
 
안종욱 기자 기사입력  2018/02/27 [20:51]


 

가평군은 지역 상인들이 상인회 구성과 상점가 등록을 통해 날로 침체돼 가는 지역상권 살리기에 나서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가평 잣고을 시장이 각 읍면에서는 처음으로 지난 2015년 4월 상인회 등록 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특별법’을 통해 정부와 지자체로부터 기반시설 구축과 시설현대화 사업 등에 필요한 사업비를 지원받는 등 시장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꾸준히 해오고 있다.


잣고을 시장 상인회는 플리마켓을 비롯한 공동마케팅사업, 매주 토요장터(야시장)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2월에는 잣고을 시장의 특화이미지를 구축할 수 있는 디자인 요소와 캐릭터를 개발해 냈다.


뮤직박스와 포토존을 제작 운영하게 되면서 시장 구획내 75번 국도변에 디자인요소를 넣어 '음악이 흐르는 거리'라는 특화거리를 조성하는 등 오는 8월 완공예정인 대한민국 1호 음악도시 뮤직빌리지에 발맞춰 음악문화 플랫폼을 구축하고 지역밀착형 대표시장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이를 시샘하듯 최근 청평면 시장인근상인회(가칭)도 상점가 활성화와 시장 상인회 등록을 위한 간담회를 열고 새로운 상인회 명칭과 신임 상인회장 및 임원 선출 등을 통해 전통시장 상점가 등록을 위한 단합의 첫걸음을 내딛었다.


또 간담회에서는 군 관계자로부터 2018년 중소벤처기업부 전통시장 지원사업에 대한 설명에 이어 상인들의 건의사항 수렴 등을 통해 청평면 핵심상권 발전에 관·민이 머리를 맞대기도 했다.


청평 상인회원인 청평1리 신정현 이장은 “이번 간담회가 상인들이 단결하는 계기가 되어 현 상황에 머무르지 말고 경쟁력을 길러야 한다”며 “우리 상인들이 지역주민들에게 항상 감사하고 봉사한다는 마음가짐과 관광객과 주민들의 발길이 항상 끊이지 않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설악, 조종면 등이 지자체가 인정하는 상인회 등록을 추진하고 있는 등 상권 활성화를 위해 상인들 스스로 변화를 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날로 침체돼가는 상권을 되살리자는데 상인들이 뜻을 모아 가고 있는 만큼 지역별 차별화된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지원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27 [20:51]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