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평군 올해 첫 문을 여는 서울소재 가평 장학관 개관식
 
안종욱 기자 기사입력  2018/02/26 [18:52]

 

 

서울소재 ‘가평 장학관’이 올해 처음으로 문을 열고 최종 선발된 100여 명의 입사생들에게 희망과 행복의 둥지를 제공했다.

 

가평군은 26일 수도권 소재 대학에 진학한 지역출신 학생들을 위해 서울 성북구 안암로 9가길 77에 조성한 기숙사인 '가평 장학관' 개관식을 갖고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완화는 물론 학생들이 더욱 열심히 공부할 수 있는 분위기 조성에 힘을 보탰다.

 

개관식에는 김성기 군수를 비롯 고장익 군의회 의장 및 의원, 학부모, 입사생 등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장학관 개관에 따른 경과보고 및 테이프 컷팅, 현판식, 기념사, 축사, 시설관람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또 행사에서는 지역 인재양성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한글과 컴퓨터(대표이사·김상철)에서 시가 850만원 상당의 컴퓨터 10대를 기증하기도 했다.

 

이날 기념사에서 김 군수는 “지난해 전국의 대학 189개교 중 24.3%인 46개교와 전국 대학생 273만여 명 중 20.5%인 56만여 명이 서울시에 밀집되어 있어 오늘 개관한 장학관이 학생 및 학부모들에게 매우 실효성 있는 지원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전국 수재들의 각축장이 될 이곳에서 우리군 학생들이 선의의 경쟁을 통한 성장과 성찰로 전 세계를 선도할 글로벌 인재로 발전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현재 장학관 입사생은 사회적배려대상자 6명을 포함해 남학생 33명, 여학생 73명 등 106명이다. 이용료는 입사비 5만원에 월 사용료 식비 포함 15만원이다.

 

또 군에서 직접 관리 운영하게 되는 장학관은 관장 1명, 청원경찰 1명, 시설관리 공무직 1명, 학사관리사감 3명 등 직원 6명이 학생들과 동고동락하게 된다.

 

장학관은 연면적 1,933.11㎡ 규모로 군이 지난해 8월 고려대 공대 후문에 있는 5층짜리 건물 2동을 사들여 사실 및 식당 리모델링비 등 105억4000만원이 투입됐다.

 

총 53실 규모로 2인 1실로 이루어졌으며, 3·4인실도 각 1개씩 있다. 총 입사정원은 109명으로 서울, 인천, 경기소재 대학에 진학하는 가평군 출신 학생을 대상으로 매년 입사생을 선발할 예정이다.

 

한편 군은 지난 20일 가평 장학관 개관을 앞두고 군청 대회의실에서 입사생 및 직원 등을 대상으로 이용안내 및 사실배정, 자치회 구성 등의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26 [18:52]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