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지원 “박 대통령이나 추 대표 모두 똑같다”
 
김경진 기자 기사입력  2016/11/14 [12:01]

[주간현대=김경진 기자] 14일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제안으로 박근혜 대통령과의 단독회담이 성사된 가운데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박 대통령과 추 대표 모두 똑같다”며 날선 비난을 가했다.




▲ 박지원 국민의당 비대위원장은 문재인 전 대표에게 “명확한 이야기로 입장표명을 기대한다”며 아쉬 (C)김상문 기자





14일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기자간담회를 통해 “성난 100만 촛불시민의 요구를 잘 알고 있을 추 대표의 진의가 어디서 출발했는지, 과연 촛불 민심과 국민 염원을 알고 있는지 의아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이번 주에 야3당 대표를 만나기로 했는데 우리 당에 한마디 상의도 통보도 없이 이뤄졌다”고 덧붙였다.



이어 박 원내대표는 “대단히 유감스럽고 잘못된 결정”이라며 “제안한 추 대표나 덜컥 받은 박 대통령이나 국민 염원을 잘못 파악하고 있다”며 거듭 비난했다.



아울러 “영수회담이 취소되길 바라고 국민 염원대로 질서 있는 박 대통령 퇴진을 위해서 야권 공조가 계속되기 바란다”며 영수회담 취소를 요구했다.



kkjin001@hyundaenews.com

원본 기사 보기:주간현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11/14 [12:01]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확인 장재원 17/03/29 [21:39] 수정 삭제
  확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