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지원 “박근혜 사드 중국비판은 선전포고”
“사드 배치가 대통령이 정하라 하면 국론 통일된 것인가”
 
김범준 기자 기사입력  2016/08/08 [14:53]
[주간현대=김범준 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사드(THAAD.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에 대한 중국측에 압박에 대해 연일 강경한 입장을 표명하고 있는 가운데,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이 비판목소리를 높였다.
 
▲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     ©김상문 기자
 
박지원 위원장은 8일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야당과 국민의 의견도 국론이다. 사드 배치는 대통령이 정하라 하면 국론이 통일된 것인가"라며 "대통령 말씀만이 국론은 아니다"라고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비판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그렇게 청와대에서 대통령까지 나와서 결론을 내려버리면 어떻게 되는가"라며 "그것은 굉장히 위험한 발상"이라고 비판했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은 이날 사드 배치에 반대해 정부와 노골적으로 각을 세운 야당 의원들에 대해 "사드 관련, 北-中 주장에 동조하는 의원들 있다"라며 본격적인 '북풍 전술'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kimstory2@naver.com

원본 기사 보기:주간현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08/08 [14:53]  최종편집: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경기북부 취재본부 :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청평중앙로 82번길 7-1
경기북부 대표전화 : 031-584-6364 ㅣ 팩스 :031-584-6362
등록번호: 서울 아00093ㅣ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6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