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가산면, 찾아가는 복지상담' 실시

관내 취약계층 가정 방문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6/15 [15:25]

포천시 가산면, 찾아가는 복지상담' 실시

관내 취약계층 가정 방문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1/06/15 [15:25]

▲ 가산면행정복지센터, 찾아가는 복지상담에 앞장서 <사진제공=포천시 가산면>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지난 13일 가산면행정복지센터는 관내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하는 ‘찾아가는 복지상담’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복지상담은 이영구 가산면장을 비롯해 태사모봉사회 회원들이 함께하며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후원물품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태사모봉사회 이천희 회장은 “저소득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후원 물품을 준비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과 지원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태사모봉사회는 매월 관내 취약계층에게 후원된 물품을 전달하는 등 정기적인 봉사활동으로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고 했다.

 

이영구 가산면장은 “현장에서 주민들의 어려움을 듣고 살피는 현장중심의 찾아가는 복지 서비스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라며 “지속적인 나눔과 봉사로 촘촘한 복지를 제공하여 복지사각지대 해소하고 주민들의 복지체감도를 높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Gasan-myeon, Pocheon City, on-site welfare counseling

 

Visit to families of the underprivileged in the district

 

[Reporter Hyun-woo Kim = Northern Gyeonggi] On the 13th, the Gasan-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nounced that it had conducted a ‘visit welfare consultation’ to visit the families of the vulnerable in the district.

 

On this day, the welfare counseling said that Gasan-myeon Mayor Lee Young-gu and other members of the Taesamo Volunteer Association listened to their difficulties and delivered sponsored items.

 

Lee Cheon-hee, chairman of the Taesamo Volunteer Society, said, "We prepared sponsored items in the hopes of helping low-income families even a little, and we plan to continue sharing and supporting activities in the future."

 

The Taesamo Volunteer Society said that it is setting a model for the local community through regular volunteer activities, such as delivering sponsored items to the underprivileged in the district every month.

 

Gasan-myeon Mayor Lee Young-gu said, “We are actively promoting on-site-centered welfare services that listen to and look at the difficulties of residents in the field.” “We will provide dense welfare through continuous sharing and volunteering to resolve blind spots in welfare and increase residents’ sense of welfare. ” he sai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포천시 가산면, 관내 취약계층, 찾아가는 복지상담, 후원물품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