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채움E봉사단, 드림스타트 아동에게 도시락 전달

자원봉사소속단체 채움E, 드림스타트 아동 30명의 도시락 만들어 전달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5/17 [12:57]

동두천시 채움E봉사단, 드림스타트 아동에게 도시락 전달

자원봉사소속단체 채움E, 드림스타트 아동 30명의 도시락 만들어 전달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5/17 [12:57]

▲ 동두천시 채움E봉사단, 드림스타트 아동에게 도시락 전달<사진제공 =복지정책과>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 지난 13일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소속 자원봉사단체 채움E는 동두천 모두의 주방에서 드림스타트 아동 30명의 도시락을 만들어 배달했다고 밝혔다. 

 

채움E는 2021년 도민이 전하는 자원봉사 1차 지원사업 '취약계층 어린이 도시락 한끼 나눔 및 미술수업'에 선정되어, 경기도보조금 500만원의 사업비로 5월부터 9월까지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가 협력센터로 활동한다고 했다.

 

대상자는 드림스타트센터에서 도시락 지원 아동 30명, 미술 심리치료 아동 10명을 추천받았으며, 소불고기, 과일, 햄계란말이, 야채피클, 음료가 담긴 도시락을 준비하여, 회원들이 직접 통화하고, 배달에 나섰다. 도시락은 월 4회씩 9월까지 20회에 걸쳐 전달할 계획이라고 했다.

 

김은희 회장은 “채움E 회원들이 나이가 있음에도, 열정이 넘쳐 즐겁게 활동하고 있다. 경기도에서 채움E 단체를 믿고 예산을 지원해준 만큼, 아이들에게 알차고 건강한 도시락을 만들어 전달하겠다. 또한, 미술 심리치료도 병행하여, 마음의 치료가 필요한 아이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채움E 봉사단체는 올 1월에 자원봉사센터에 봉사단체로 가입한 후, 월 1~2회씩 지역아동센터 아동에게 쿠키를 만들어 전달하고 있으며, 월 1회 성당에서 밑반찬을 만들어 취약계층에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고 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Chaeum E Volunteer Group delivers lunch boxes to Dream Start children

 

Volunteer group Chaeom E, Dream Start made and delivered lunch boxes for 30 children.

 

[Reporter Jang Seon-hee = North Gyeonggi] On the 13th, a volunteer group, Chaeum E, belonging to the Dongducheon City Volunteer Center announced that they made and delivered lunch boxes for 30 Dream Start children in the kitchens of all Dongducheon.

 

Chaeum E was selected for the 1st volunteer support project delivered by the residents of the provinces in 2021,'Bunch Box Sharing and Art Class for Children of Vulnerable Classes', and runs the program from May to September with a project cost of 5 million won in Gyeonggi-do subsidy It was said that the center works as a cooperation center.

 

The target audience was recommended 30 children for lunch box support and 10 children for art psychotherapy at the Dream Start Center, and prepared a lunch box containing beef bulgogi, fruit, ham and egg rolls, pickles, and drinks, and members made a direct call and started delivery. . They plan to deliver the lunch box four times a month until September.

 

Chairman Eun-hee Kim said, “Even though Chaeum E members are older, they are passionate and have fun. As Gyeonggi-do believes in the Chaeom E organization and has supported the budget, we will make and deliver healthy lunchboxes to children. In addition, art psychotherapy is also combined, and I want to provide help to children in need of healing.”

 

After joining the Volunteer Center as a volunteer organization in January of this year, the Chaeum E volunteer group makes and delivers cookies to children at the local children's center once or twice a month. Once a month, the church makes side dishes and delivers them to the vulnerable. He said that he is practicing sharing in the local community.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동두천시,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단체 채움E, 동두천 모두의 주방, 드림스타트 아동, 취약계층 어린이 도시락 한끼 나눔 및 미술수업, 협력센터 활동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