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위원장, '고교학점제' 정책협의회 실시

자기주도적 학습 통한 미래사회의 적합한 인재 육성 위해 고교학점제 안정적 정착 필요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28 [16:48]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위원장, '고교학점제' 정책협의회 실시

자기주도적 학습 통한 미래사회의 적합한 인재 육성 위해 고교학점제 안정적 정착 필요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28 [16:48]

▲ 교육기획위원회, 고교학점제 정책협의회 실시<사진제공 = 교육기획전문위원실 행정지원팀>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 28일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은 교육기획위원들과 함께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를 방문하여 고교학점제에 대한 정책협의회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날 정책협의회는 정윤경 위원장을 비롯한 교육기획위원들과 경기도교육청 제2부교육감, 교육과정국장, 학교교육과정과장, 갈매고 및 세종고 교장선생님이 참석하여 고교학점제의 구체적인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였다고 말했다.

 

교육기획위원들은 고교학점제 연구학교를 운영 중인 ‘갈매고’와 ‘세종고’ 교장선생님으로부터 고교학점제 관련 학교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고 고교학점제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한 학교 인프라 구축 등 지원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했다.

 

고교학점제는 학생이 공통과목 이수 후 진로·적성에 따라 과목을 선택해 이수하고 학점을 취득·누적해 졸업하는 제도로 2025년부터 전국 모든 고등학교에 고교학점제가 전면 도입된다. 경기도의 경우 2022년부터 도내 379개 모든 고등학교를 고교학점제 연구·선도학교로 지정·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윤경 위원장은 “고교학점제 전면 도입으로 인한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기 위해서 절대평가 확대에 따른 변별력 약화, 다양한 과목 개설을 위한 교사 수급 불안정, 교육 공간 부족 등의 문제점을 잘 보완하여야 할 것이며, 안정적으로 교육정책이 시행될 수 있도록 교육기획위원회 의원님들이 우려해주신 사항을 보완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경근 의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래교육 패러다임이 학생 성장 중심, 개개인의 잠재력 개발과 역량강화 중심으로 빠르게 전환하고 있다.”며 “단순 지식암기 중심의 교육에서 벗어나 소질과 적성에 맞는 자기 주도적 학습을 통해 우리 학생들이 미래사회에 적합한 인재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고교학점제의 안정적 정착이 필요하다.”며 다부처간 협력 등 적극적 노력을 요청했다.

 

이후 교육기획위원회는 경기도 양주시에 위치한 경기도교육청안전교육관을 방문해 시설 현황을 확인하고 안전교육 프로그램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Gyeonggi-do Council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Chairman Jeong Yoon-kyung,'High School Credit System' Policy Council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stable high school credit system in order to cultivate suitable talents in the future society through self-directed learning.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 Province] On the 28th, Rep. Jeong Yun-gyeong, chairman of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e Council, visited the Northern Office of the Gyeonggi Office of Education with her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members and announced that they held a policy meeting on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On this day, the policy council was attended by Education Planning Commissioners including Chairman Yoon-gyeong Jeong, the second assistant superintendent of the Gyeonggi-do Office of Education, the Director of Curriculum, the Director of the School Curriculum, and the heads of Galmae High School and Sejong High School to review the specific implementation status of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and devise plans for future development. He said it was a place prepared to seek out.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members listen to the voices of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from the principals of'Galmaego' and'Sejong High', which are running high school credit system research schools, and discuss in-depth support measures such as building a school infrastructure for the successful settlement of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He said he had time.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is a system in which students select and complete a subject according to their career path and aptitude after completing common subjects, and earn and accumulate credits to graduate. From 2025,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will be fully introduced in all high schools nationwide. In the case of Gyeonggi-do, it is reported that from 2022, all 379 high schools in the province will be designated and operated as high school credit system research and leading schools.

 

Chairman Jeong Yun-gyeong said, “To minimize trial and error due to the full introduction of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problems such as weakened discrimination by expanding absolute evaluation, unstable supply and demand for teachers to open various courses, and lack of educational space should be well compensated, and stable education policy. “I will supplement the concerns of the members of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so that this can be implemented.”

 

Rep. Kim Gyeong-geun said, “In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he future education paradigm is rapidly shifting toward student growth, individual potential development and capacity building.” In order for our students to grow into talents suitable for the future society through proactive learning,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stable high school credit system.”

 

Afterwards,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visited the Gyeonggi-do Office of Education Safety Education Center located in Yangju City, Gyeonggi-do, and had time to check the status of facilities and experience safety education programs.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 정윤경 의원,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고교학점제, 고교학점제 정책협의회, 도내 379개 모든 고등학교 고교학점제, 연구·선도학교 지정·운영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