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청평면지역사회복장협의체, 가두캠페인 실시 및 4월 정기회의 개최

복지사각지대 발굴 위한 홍보 가두캠페인 실시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11:17]

가평군 청평면지역사회복장협의체, 가두캠페인 실시 및 4월 정기회의 개최

복지사각지대 발굴 위한 홍보 가두캠페인 실시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04/14 [11:17]

▲ 청평지역사회보장협의체<사진제공 =청평면사무소 맞춤형복지팀>  ©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  4월 13일(화) 청평면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은 청평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4월 정기회의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홍보 가두캠페인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5월 가정의 달 마음가득 선물 나눔 사업' 대상자 선정을 의결했고, 지난 3월부터 새롭게 추진 된 지사협 특화사업인 '2021년 사랑의 치과 진료 사업'진행 상황을 점검 하였으며, 사랑의 치과 진료는 65세 미만의 의료급여 혜택이 어려운 저소득층에게 임플란트 또는 의치 관련 진료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올해 처음 실시 되었는데 좋은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했다. 


청평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회의를 마친 후 청평면 버스터미널과 인근 지역을 돌며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홍보 캠페인을 실시하였고,  1:1 결연대상자를 방문하여 이웃돕기 물품을 전달하고 안부 확인을 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을 했다고 말했다.


양성남 민간위원장은 “바쁜 삶 속에서도 지역의 소외된 분들을 위해 우리 청평면지사협이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얼마든지 시간을 내어 봉사하겠다. 보람되고 가슴 따뜻한 일을 할 수 있어서 오히려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기학 청평면장은“청평면지사협 위원님들의 방문이 결연대상자들에게는 마치 어제 내린 봄비처럼 아주 반가운 소식이 될 것이다.” 며 앞으로도 지금처럼 왕성한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답했다.


청평면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과 청평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속적으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소외 계층을 살피는 등 지역사회 복지 발전을 위해 노력할 뜻을 밝혔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Gapyeong-gun Cheongpyeong-myeon Community Dressing Council conducts street campaign and holds regular meetings in April

 
Publicity street campaign to discover welfare blind spots


[Reporter Ahn Jong-wook = North Gyeonggi] On April 13 (Tue), the customized welfare team of the Cheongpyeong-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nounced that the Cheongpyeong-myeon Community Security Council held a regular meeting in April and a publicity street campaign to discover welfare blind spots.


At this regular meeting, a decision was made to select the candidates for the'May Family Month Heart-full Gift Sharing Project'. The dental treatment of doctors was first conducted this year as a project to support some of the medical expenses related to implants or dentures to low-income people under the age of 65 who are difficult to benefit from medical benefits, and they are expecting good results.


After the meeting, the Cheongpyeong-myeon Community Security Council toured the Cheongpyeong-myeon bus terminal and neighboring areas to conduct a promotional campaign to discover welfare blind spots, and visited 1:1 partners to deliver goods to help neighbors and check their safety. He said he was active.


Chairman Yang Sung-nam said, “If there is anything the Cheongpyeong-myeon branch council can do for the marginalized people in the region even in a busy life, I will spare no time to serve. I am rather grateful to be able to do something rewarding and heartwarming.”


Cheongpyeong-myeon Lee Ki-hak said, “The visit of the members of the Cheongpyeong-myeon Governor's Association will be very welcome news to those who are eligible for the marriage, just like yesterday's spring rain.” He replied that he would like to ask for active activities as it is now.


The Cheongpyeong-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Customized Welfare Team and the Cheongpyeong-myeon Community Security Council announced their intention to make efforts to develop the welfare of the local community by continuously discovering blind spots for welfare and examining the underprivileged.


wh636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안종욱 기자, 가평군, 청평면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 청평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마음가득 선물 나눔 사업, 가두캠페인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가평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