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호 도의원, '청정계곡 활성화' 논의 위해 북면 사업 현장 방문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4:34]

김경호 도의원, '청정계곡 활성화' 논의 위해 북면 사업 현장 방문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06 [14:34]

 [사진= 경기도의회] 김경호도의원(가평) ©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김일웅기자= 경기북부] 지난 5일 김경호 도의원은 경기도가 추진하고 있는 ‘청정계곡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와 관련하여 북면 현장 사무실을 방문해 관계자들과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지난 이재명지사가 '청정 하천계곡 복원 사업'을 통해  “깨끗한 계곡을 도민들에게 돌려드리겠다”는 공약에 따라 지난해부터 추진해온  ‘청정계곡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사업이 난항에 부딪히자 김 의원은 현장을 방문하여 현재 진행 상 문제점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 지사가 깨끗하게 정비된 계곡 주변 상권을 활성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진행한 사업인 만큼 지역민들도 관광객의 체험활동에 기대가 컸었다. 하지만,  코로나 19에 막혀 관광객 자체가 방문하지 못하자 사업 추진에도 브레이크가 걸렸다.

 

▲ [사진=경기도의회]김경호 의원, 청정계곡 활성화 사업 현장 사무실 방문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이날 지역민들은 김경호 의원에게 두가지 문제점을 제시했다. '첫 번째는 코로나 19로 인해 관광객이 줄어들어 체험자체가 불가능하다는 점이며, 두 번째는 선거가 다가오기에 체험비를 무상으로 지원할 수 없다는 선거관리위원회의 유권해석이 사업을 진행하는 걸림돌이 됐다는 것이다. 이로 인해 현재 청정계곡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사업이 부진을 겪을 수 밨에 없는 현실이라고 했다.

 

이에 김 의원은 이런 부진을 해소하기 위해 3가지 방법인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휴먼웨어'를 현장관계자들에게 요청했다고 했다.

 

'하드웨어'는 예약관리 통합시스템 구축 등 지원체계를 만들어 가는 것으로 더욱 체계적으로 구성하도록하고 이를 야외 체험학습 1개소, 방문객 쉼터, 테이블 벤치 등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만일 체험 등이 어려우면 시설이나 지원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사업 변경도 주문했다고 말했다.

 

'소프트웨어' 는 상권 활성화 비대면 홍보를 강화하고, 고기 잡기 체험프로그램을 소수의 관광객이라도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며 선거법과 관련해서는 조례에 담아 제대로 사업추진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휴먼웨어'는 가장 중요한 사업으로 상가번영회 경영 교육 등 인적자원 확보를 통해 지원사업이 종료되더라도 지속가능한 상권 활성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부탁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세계적 재난인 코로나19로 관광 분야가 매우 위축되어 있어 심각하지만 이럴 때일수록 공격적 방식으로 경쟁력 확보를 위한 인프라 구축, 인적 자원 확보 등을 준비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관심을 갖고 상권 활성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ovincial Assemblyman Kim Gyeong-ho visits the project site in Buk-myeon to discuss'Activation of Clean Valley'

 

[Reporter Il-woong Kim = North Gyeonggi Province] On the 5th, Provincial Assemblyman Kim Gyeong-ho announced that he had visited the field office in Buk-myeon to discuss the “Cheongjeong Valley Commercial Area Revitalization Project” promoted by Gyeonggi-do.


In accordance with the pledge of Governor Lee Jae-myeong's'Clean River Valley Restoration Project' to return a clean valley to the residents', Congressman Kim visited the site when the'Cheongjeong Valley Commercial Area Revitalization Project', which had been promoted since last year, encountered difficulties. Thus, he announced that he had received a report on problems in the current process.

 

As this project was conducted with the aim of revitalizing the cleanly maintained commercial districts around the valley, local residents also had high expectations for tourists' experience activities. However, when the tourists themselves were unable to visit due to corona 19, the business promotion also took a break.


On this day, local residents presented two problems to Rep. Kim Kyung-ho. ``The first is that the number of tourists has decreased due to Corona 19, and the experience itself is impossible, and the second is that the voter interpretation of the Election Commission that it cannot provide free experiential expenditures due to the coming of the elections has become an obstacle to proceeding the project. As a result, it is said that the current clean valley commercial area activation project project cannot suffer from sluggishness.

 

In response, Congressman Kim said that he requested three methods,'hardware, software, and humanware,' to field officials to resolve this sluggishness.

 

'Hardware' is a project to more systematically organize a support system,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an integrated reservation management system, and install one outdoor experiential learning place, a visitor's shelter, a table bench, etc.If experiences are difficult, facilities or support systems It said that it has also ordered business changes so that it can be built.

 

It is important for'software' to strengthen non-face-to-face publicity for revitalization of commercial districts and to support even a small number of tourists with fishing experience programs.

 

He said that'Humanware' is the most important business, and asked for the promotion of sustainable commercial districts even after the support project is terminated by securing human resources such as business education for the shopping district prosperity society.

 

Rep. Kim said, “It is serious that the tourism sector is very shrinking due to the global disaster, Corona 19, but it is necessary to prepare the infrastructure to secure competitiveness and secure human resources in an aggressive manner. He said, “I will do my best to revitalize the commercial district.”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기자, 김경호도의원, 청정계곡활성화, 이재명, 북면,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휴먼웨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