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의원, 경기학교예술창작소 화성예술창작소 개소식 참석

- 경기도의 미래교육을 상징하는 대표 융합예술공간이 되기를...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3:46]

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의원, 경기학교예술창작소 화성예술창작소 개소식 참석

- 경기도의 미래교육을 상징하는 대표 융합예술공간이 되기를...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06 [13:46]

▲ [사진= 경기도의회]정윤경 의원, 경기학교예술창작소 화성예술창작소 개소식 참석  ©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김일웅기자= 경기북부]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은 6일 최경자 의원과 이애형 의원과 함께 경기학교예술창작소 화성예술창작소 개소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경기학교예술창작소는 2019년 용인 성지초등학교 별관에 최초로 개관한 이후 화성 상신초등학교에 두 번째로 개관하는 것으로, 학교의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학교 안팎의 융합예술교육을 연계하고 확대하기 위해 예술교육전문가와 학생들이 함께 기획하고 참여하면서 예술교육에 대한 감수성을 일깨우는 체험 중심의 예술 활동 공간이다.


한편, 화성예술창작소는 특별교실 3실 및 협의실 0.5실의 규모로 몸으로 공간, 손으로 공간, 무대로의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신체표현, 촉감표현, 통합표현을 통한 프로그램 등을 앞으로 운영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정윤경 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이자 미래사회에서 요구하는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해 융합예술교육이 날로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경기도에서 두 번째 경기학교예술창작소가 화성에 개관하게 되어 화성 지역 아이들의 예술적 잠재력과 표현력을 신장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마련된 것 같아 기쁘다.”는 축하의 말을 전하며 “경기학교예술창작소가 학생들의 창의성 계발과 예술 역량 향상에 기여하고 경기도의 미래교육을 상징하는 대표 융합예술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경자 의원은 상신초 유휴공간을 활용한 현장 수업을 참관하며 “앞으로의 예술교육은 기존의 지식 습득 과정이 아닌 직접 예술을 경험하면서 통합적으로 접근하고 감각적으로 느끼는 과정이 될 것이며, 경기 북부지역 학생들을 위한 경기학교예술창작소 건립을 위해 의회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애형 의원은 “경기학교예술창작소 운영·지원 조례 제정 후, 방문한 개소식이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향후 다각적 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Member of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Yoon-gyeong Jung attended the opening ceremony of Hwaseong Art Creation Center, Gyeonggi School Art Creation Center


-May be a representative fusion art space that symbolizes future education in Gyeonggi-do...-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 Rep. Jeong Yun-gyeong, chairman of the Gyeonggi Council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announced on the 6th that he attende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Hwaseong Art Center, Gyeonggi School Art Center, along with Rep. Choi Gyeong-ja and Lee Ae-hyung.


The Gyeonggi School Arts Creation Center is the first to open in the annex of Seongji Elementary School in Yongin in 2019, and is the second to open in Hwaseong Sangsin Elementary School.Art education experts use the school's idle space to connect and expand convergence art education inside and outside the school. It is an experience-oriented art activity space where students and students plan and participate together to awaken the sensitivity to art education.


On the other hand, Hwaseong Art Creation Center consists of three special classrooms and 0.5 conference rooms, consisting of a space for the body, a space for hands, and a space for the stage. He said he was going to do it.


In response, Chairman Yoon-gyeong Jung said, “As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convergence art education is becoming increasingly important to foster creative and convergent talents required by the future society, the second Gyeonggi School Arts Creation Center in Gyeonggi-do was opened in Hwaseong. We are pleased that we have a great opportunity to enhance the artistic potential and expressiveness of children.” Congratulations, “The Gyeonggi School Art Creation Center contributes to the development of students' creativity and art capacity, and symbolizes the future education of Gyeonggi Province. I hope it will become a representative fusion art space.”


Rep. Choi Gyeong-ja observes field classes using idle space in Sangsin-cho and said, “Art education in the future will be an integrated approach and a sensational process while experiencing art directly, rather than the existing knowledge acquisition process. “We will actively support the construction of the Gyeonggi School Art Creation Center at the level of the parliament.”
 

Rep. Lee Ae-hyung said, “After the enactment of the Ordinance for Operation and Support of the Gyeonggi School Arts Center, the opening ceremony we visited was a meaningful event.”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기자, 정윤경위원장, 최경자의원, 이애형의원, 화성예슬창작소, 용인예술창작소, 경기예술창작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