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지방 환경청 충주화학재난 합동방재센터, 화학사고 예방을 위한 릴레이 교육 실시!

유해화학물질 취급 사업장(사용, 보관·저장 형태) 대상 화학안전 릴레이 교육 강화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3:07]

원주지방 환경청 충주화학재난 합동방재센터, 화학사고 예방을 위한 릴레이 교육 실시!

유해화학물질 취급 사업장(사용, 보관·저장 형태) 대상 화학안전 릴레이 교육 강화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06 [13:07]

▲ [그래픽=원주지방 환경청]  ©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김일웅 기자= 경기북부] 원주지방 환경청 충주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에서는 4.6(화)부터 5.18(수)까지 충북권 유해화학물질 사업장을 대상으로 화학안전 릴레이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충주센터는 최근 3년간(‘18.1~’20.12) 전국에서 발생한 화학사고 198건 중 87건이 작업자 부주의로 인해 발생된 사고인 만큼, 관리자의 안전의식 제고와 실무자 대상의 맞춤교육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교육대상 사업장 47개소를 지역별로 그룹화하여, 6회차에 걸쳐 나누어 진행해 화학사고 대응사례를 공유하고, 관리자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하여 화학사고 위험요소를 사전 차단할 예정이라고 했다.

 

▲ [사진=충주화학재난방재센터] 화학물질종합정보시스템제공, “화학물질 사고 현황 및 사례”  ©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충주센터는 지난 3월 중점관리 대상사업장 16개소에 대해 특별안전교육을 실시한 바 있으며, 관내(충주, 제천시, 음성, 단양, 괴산군) 유해화학물질 취급시설 보유 사업장 279개소(‘21. 2월 기준) 중 절반 이상을 상반기 안전교육 대상으로 선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화학안전 릴레이 교육의 주요 내용은 충주센터에서 실시한 ‘20년도 유해화학물질 취급 사업장 합동 지도·점검에서 지적된 주요 사항 및 현장 개선 사례, 취급시설 검사기준 세부내용 등으로 구성되며, 유해화학물질 관리자의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고 사업장 특성(취급 물질, 시설, 보관·저장 형태 등)에 맞는 안전관리 방안을 제시한다.

 

원주지방환경청 이창흠 청장은 “사업장 화학안전 릴레이 교육을 통해 유해화학물질 관리자의 안전의식 제고와 실무자 전문성 향상이 기대되며, 화학사고 위험요소를 사전에 원천 차단하여 환경 및 인명피해를 줄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Chungju Chemical Disaster Joint Disaster Prevention Center conducts relay training to prevent chemical accidents!

 

Reinforcement of chemical safety relay education for workplaces handling hazardous chemicals (use, storage, storage type)

 

[Reporter Il-woong Kim = North Gyeonggi] The Chungju Chemical Disaster Joint Disaster Prevention Center (hereinafter referred to as'Chungju Center') of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dministr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Chungju Center') will provide chemical safety relay training for hazardous chemical business sites in the Chungbuk area from 4.6 (Tue) to 5.18 (Wed). Revealed.

 

The Chungju Center announced that 87 out of 198 chemical accidents that occurred nationwide in the last three years ('18.1~'20.12) were caused by negligence of workers, so it is necessary to raise the safety awareness of managers and tailored training for practitioners.
 
Considering the Corona 19 situation, this training will group 47 business sites to be trained by region and divide it over six times to share chemical accident response cases, and to highlight the importance of the manager's role to prevent chemical accident risk factors did.

 

The Chungju Center conducted special safety training for 16 business sites subject to intensive management in March, and 279 business sites with hazardous chemical handling facilities in the jurisdiction (Chungju, Jecheon-si, Eumseong, Danyang, Goesan-gun) (as of February 21, 2009). ), more than half of them will be selected for safety training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The main contents of the chemical safety relay training consist of the major points pointed out in the joint guidance and inspection of hazardous chemicals handling workplaces conducted by the Chungju Center in 20 years, on-site improvement cases, and details of the handling facility inspection standards. It listens directly to difficulties and suggests safety management measures that are suitable for the characteristics of the workplace (materials handled, facilities, storage and storage types, etc.).

 

Wonju Regional Environmental Office Commissioner Chang-Hum Lee said, “Through the chemical safety relay training at the workplace, it is expected that the safety awareness of hazardous chemicals managers will be raised and the expertise of practitioners will be improved. Will be.”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기자, 원주지방환경청, 충주화학재난방제센터, 화학사고예방교육, 이창흠청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