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형 도의원, '김포한강신도시 고교 신설' 김포시 학부모회장협의회 논의,

2021년 상반기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 '고교신설' 다시 상정 밝혀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5:31]

이기형 도의원, '김포한강신도시 고교 신설' 김포시 학부모회장협의회 논의,

2021년 상반기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 '고교신설' 다시 상정 밝혀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05 [15:31]

▲ [사진=경기도 의회]이기형 의원이 김포 학회협과 김포한강신도시 고교 신설 논의 정담회를 열었다.  ©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김일웅 기자= 경기북부] 이기형 경기도의원은 3월 31일 경기도의회 김포상담소에서 김포시 학부모회장협의회 김현주 회장과 학회협이 참석한 가운데 정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정담회는 한강신도시 입주 후 나타나고 있는 각급 학교의 과밀화 문제가 고등학교까지 이어지는 것에 대한 문제 제기와 대안 마련을 위해 개최됐다고 전했다. 김포 한강신도시는 중학생 졸업자 수 대비 고등학교 수용율이 매우 낮은 지역으로 고등학교 신설 추진이 필요한 상황인데도  2020년 교육부 투자심사는 김포시가 고등학교 비평준화 지역이라는 이유로 재검토(설립시기 조정) 통보를 했었다.

 

학회협’은이런 교육부의 조치에 따른 문제를 제기하며 이기형의원에게  ‘김포한강신도시 지역의 중학교 졸업생 수 대비 신도시 내 고등학교의 입학정원이 60%대에 머물고 있어, 원거리 통학 고등학생이 많아 교육환경 저하의 큰 원인이다.’라고 지적하면서 ‘김포한강신도시 교육 용지(고등학교)의 방치로 주거환경까지 악화되고 있어 해당 용지에 계획된 고등학교의 빠른 신설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피력했다고 전했다.

 

현황 설명에 나선 이기형의원은 ‘2012년, 2013년에 이어 2020년 한강신도시 내 고등학교 신설추진을 위해 경기도교육청에서 교육부 중앙투자심사를 의뢰했으나, 재검토(설립시기 조정) 통보를 받았고, 함께 추진한 구래동의 중학교 신설만 중앙투자심사를 통과 했다’고 설명했다고 말했다.


최근 실시한 ‘김포시 고교평준화 실시 타당성 연구 용역’자료에 따르면, 중학교 졸업생수 대비 일반고등학교 정원은 김포 남부권 109.6%, 중부권 61.5%, 북서부권 111.4%의 수용율을 보이고 있어, 한강신도시 지역이 포함된 중부권의 고등학교 부족이 눈에 띄고 있다.  하지만, 김포시는 고교 비평준화 지역으로 지역 내의 고등학교 여유 학급수가 존재해 한강신도시 지역 고교설립의 장해물로 작용해 왔었다. 하지만,  2024년 시행을 목표로 추진 중인 ‘김포시 고교평준화’를 실현하기 위해서는 한강신도시 내 고등학교 신설이 선결과제가 필요해 보인다.


이의원은 ‘고등학교 신설건은 2021년 상반기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 다시 상정했으며 2020년 기준 김포시 중3 학생 수는 3,809명으로 일반 고등학교 모집정원 3,186명보다 623명 많아 일반고 진학에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경기도교육청 차원의 교육부 중앙투자 심사를 적극 독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김포형 고교평준화는 교통 여건 개선이 어려운 부분에 대한 대비가 있어야 하며, 이를 해소하기 위해 김포 학군을 3개 구역으로 나누는 안이 유력하므로, 한강신도시 내 고등학교 신설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담회에 참석한 김포지역 초·중 학부모회 대표들의 고교설립 지원요청에 대해 이의원은 박상혁 국회의원(김포을)과 함께, 김포교육 발전을 위해 교육부에 적극 건의하고, 경기도와 김포시의 교육 현안도 함께 공유하는 계기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ovincial Assemblyman Ki-Hyung Lee discusses the Gimpo City Parents' Council for the establishment of a new high school in Gimpo Hangang New Town,

 

In the first half of 2021, the Ministry of Education's central investment review revealed that the establishment of a new high school was re-approved.

 

[Reporter Il-woong Kim = North Gyeonggi Province] Gyeonggi-do lawmaker Lee Ki-hyung announced that on March 31, Gyeonggi-do council Gimpo counseling office held a meeting with Kimpo-si parent presidents' council chairman Kim Hyun-ju and academic conference.


It was reported that this meeting was held to raise the question of the overcrowding of schools at various levels that have occurred after moving into the Han River New Town and to prepare alternatives. The Gimpo Hangang New Town is a region where the acceptance rate of high schools is very low compared to the number of junior high school students.

 

'The Association' raised the issue of the Ministry of Education's measures and told Rep. Lee Ki-Hyung,'The number of high school students in the new town compared to the number of junior high school graduates in the Gimpo Hangang New Town area remains in the 60% range. It is a big cause.'

 

After explaining the current situation, Rep. Ki-Hyung Lee requested a central investment review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from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to promote the establishment of a new high school in the Han River New Town in 2012 and 2013. He said that only the establishment of Dong-Eui Middle School passed the central investment review.'


According to the data of'Gimpo City High School Equalization Implementation Feasibility Study Service', the number of middle school graduates in general high school has an acceptance rate of 109.6% in the southern area of ​​Gimpo, 61.5% in the central area, and 111.4% in the northwest area. The shortage of high schools in China is striking. However, Gimpo City is a high school criticism area, and the number of free high school classes in the area has been an obstacle to the establishment of high schools in the Hangang New City area. However, in order to realize the “high school leveling in Gimpo City,” which is being implemented with the aim of implementing it in 2024, the establishment of a new high school in the Han River New City seems to be a prerequisite.


Lee said,'The construction of a new high school was re-approved for the central investment review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in the first half of 2021.As of 2020, the number of middle 3 students in Gimpo city was 3,809, which is 623 more than the 3,186 students enrolled in general high schools, making it difficult to enter a general high school. The Gyeonggi Province Office of Education is actively encouraging the central investment review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In addition, he emphasized, ‘Gimpo-hyeong high school leveling requires preparation for areas where transportation conditions are difficult to improve, and since it is influential to divide the Gimpo school district into three zones,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new high school in the Hangang New City.


Regarding the request of the representatives of the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parents' associations in the Gimpo region to support the establishment of high school at the meeting, Lee, together with Congressman Park Sang-hyuk (Gimpo-eul), made an active recommendation to the Ministry of Education for the development of Gimpo education, and shared educational issues in Gyeonggi-do and Gimpo City. He said he decided to continue the opportunity to do so.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