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천 북부산림청장, 2050년 미래 주역 초등학생과 함께 제76회 식목일 행사 개최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미래 주역 세대와 산림의 중요성 공감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7:49]

최수천 북부산림청장, 2050년 미래 주역 초등학생과 함께 제76회 식목일 행사 개최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미래 주역 세대와 산림의 중요성 공감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04/02 [17:49]

 

▲ (관련 사진= 북부지방 산림청)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미래 주역 세대와 산림의 중요성 공감  © 브레이크뉴스 경

 

[김일웅 기자= 경기북부] 북부지방산림청 최수천 청장은 2050 탄소중립 실행 원년을 맞아 2050년 주역 세대인 초등학생들에게 나무심기 중요성을 알려주기 위해 4월 2일 흥업초등학교에서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6회 식목일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키며 진행했으며 총 참석인원 (30명) 북부지방산림청장, 산림경영과장 외 8명 그리고 학교장, 학생 20명이 참석했다고 전했다.

 

북부지방산림청은 금년 제76회 식목일은 2050 탄소중립선언과 관련하여 30억 그루 나무심기를 시작하는 원년이라는 의미를 강조하기 위해 이 같은 행사를 계획했다고 밝혔다.

 

2050년에 대한민국 주역 세대가 되는 현 초등 6학년 학생들과 함께 교내에 소나무, 왕벗나무, 철쭉, 매실 등 100여 본의 나무를 심으며 산림의 탄소흡수 고정 기능 등 공익적 가치를 공부하는 기회도 가졌다고 했다.


최수천 북부지방산림청장은 “학생들이 산림의 탄소흡수 기능을 알고 탄소중립 중요성을 공감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라고 말하고, 제76회 식목일을 맞아 “일반 국민들께서도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주변에 한 그루 나무를 심는 데 동참해주시길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ovincial Assemblyman Kim Gyeong-ho begins full-fledged improvement work on the danger road of'Gapyeong Line 75 Garb District'

 

Choi Soo-cheon, head of the Northern Forest Service, holds the 76th Arbor Day event with future primary schoolchildren in 2050

Consensus on the importance of future generations and forests to achieve 2050 carbon neutrality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 Province] To celebrate the first year of the 2050 Carbon Neutralization, Chief Executive Officer Soo-Chun Choi was the 76th with 30 attendees at Heungeop Elementary School on April 2 to inform elementary school students of the importance of planting trees in 2050. It was announced that it had held the annual Arbor Day event.


The event was held in compliance with the COVID-19 quarantine rules, and the total number of attendees (30), including the head of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the head of the Forest Management Department, and 8 people, as well as the school principal and 20 students, were present.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announced that the 76th Arbor Day this year has planned such an event to emphasize the meaning of the beginning of planting 3 billion trees in connection with the 2050 Declaration of Carbon Neutrality.

 

In 2050, with the current 6th graders who will become the leading generation in Korea, they planted over 100 trees on campus, including pine trees, Japanese cherry trees, azaleas, and plums, and had an opportunity to study the public value of the forest's carbon absorption fixing function. did.


Choi Soo-cheon, head of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said, “I hope that this will be an opportunity for students to know the carbon absorption function of forests and to share the importance of carbon neutrality.” I ask you to join us in planting a tree.”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기자, 최수천청장, 북부지방산림청, 2050탄소중립, 송갑수경영과장, 흥업초등학교, 나무심기, 식목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